Language: 
To browser these website, it's necessary to store cookies on your computer.
The cookies contain no personal information, they are required for program control.
  the storage of cookies while browsing this website, on Login and Register.

GDPR and DSGVO law

Storing Cookies (See : http://ec.europa.eu/ipg/basics/legal/cookies/index_en.htm ) help us to bring you our services at overunity.com . If you use this website and our services you declare yourself okay with using cookies .More Infos here:
https://overunity.com/5553/privacy-policy/
If you do not agree with storing cookies, please LEAVE this website now. From the 25th of May 2018, every existing user has to accept the GDPR agreement at first login. If a user is unwilling to accept the GDPR, he should email us and request to erase his account. Many thanks for your understanding

User Menu

Google Search

Custom Search

Author Topic: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Read 333795 times)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35 on: January 21, 2022, 06:36:20 AM »

Offline AlienGrey

  • Hero Member
  • *****
  • Posts: 3589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36 on: January 22, 2022, 02:42:02 AM »
Hi, and thanks for sharing the mini Tesla coil circuit I might have a play with that  ;)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37 on: January 22, 2022, 03:10:20 PM »
 
고린도후서 3장
1   우리가 다시 자천하기를 시작하겠느냐 우리가 어찌 어떤 사람처럼 천거서를 너희에게 부치거나 혹 너희에게 맡거나 할 필요가 있느냐
2   너희가 우리의 편지라 우리 마음에 썼고 뭇사람이 알고 읽는바라
3   너희는 우리로 말미암아 나타난 그리스도의 편지니 이는 먹으로 쓴 것이 아니요 오직 살아 계신 하나님의 영으로 한 것이며 또 돌비에 쓴 것이 아니요 오직 육의 심비에 한 것이라
4   우리가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을 향하여 이같은 확신이 있으니
5   우리가 무슨 일이든지 우리에게서 난것 같이 생각하여 스스로 만족할 것이 아니니 우리의 만족은 오직 하나님께로서 났느니라
6   저가 또 우리로 새 언약의 일군 되기에 만족케 하셨으니 의문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영으로 함이니 의문은 죽이는 것이요 영은 살리는 것임이니라
7   돌에 써서 새긴 죽게 하는 의문의 직분도 영광이 있어 이스라엘 자손들이 모세의 얼굴의 없어질 영광을 인하여 그 얼굴을 주목하지 못하였거든
8   하물며 영의 직분이 더욱 영광이 있지 아니하겠느냐
9   정죄의 직분도 영광이 있은즉 의의 직분은 영광이 더욱 넘치리라
10   영광되었던 것이 더 큰 영광을 인하여 이에 영광될 것이 없으나
11   없어질 것도 영광으로 말미암았은즉 길이 있을 것은 더욱 영광 가운데 있느니라
12   우리가 이같은 소망이 있으므로 담대히 말하노니
13   우리는 모세가 이스라엘 자손들로 장차 없어질 것의 결국을 주목치 못하게 하려고 수건을 그 얼굴에 쓴것 같이 아니하노라
14   그러나 저희 마음이 완고하여 오늘까지라도 구약을 읽을 때에 그 수건이 오히려 벗어지지 아니하고 있으니 그 수건은 그리스도 안에서 없어질 것이라
15   오늘까지 모세의 글을 읽을 때에 수건이 오히려 그 마음을 덮었도다
16   그러나 언제든지 주께로 돌아가면 그 수건이 벗어지리라
17   주는 영이시니 주의 영이 계신 곳에는 자유함이 있느니라
18   우리가 다 수건을 벗은 얼굴로 거울을 보는것 같이 주의 영광을 보매 저와 같은 형상으로 화하여 영광으로 영광에 이르니 곧 주의 영으로 말미암음이니라
2 Corinthians 3 [NASB]    
Are we beginning to commend ourselves again? Or do we need, as some, letters of commendation to you or from you?
You are our letter, written in our hearts, known and read by all men;
being manifested that you are a letter of Christ, cared for by us, written not with ink but with the Spirit of the living God, not on tablets of stone but on tablets of human hearts.
Such confidence we have through Christ toward God.
Not that we are adequate in ourselves to consider anything as coming from ourselves, but our adequacy is from God,
who also made us adequate as servants of a new covenant, not of the letter but of the Spirit; for the letter kills, but the Spirit gives life.
But if the ministry of death, in letters engraved on stones, came with glory, so that the sons of Israel could not look intently at the face of Moses because of the glory of his face, fading as it was,
how will the ministry of the Spirit fail to be even more with glory?
For if the ministry of condemnation has glory, much more does the ministry of righteousness abound in glory.
For indeed what had glory, in this case has no glory because of the glory that surpasses it.
For if that which fades away was with glory, much more that which remains is in glory.
Therefore having such a hope, we use great boldness in our speech,
and are not like Moses, who used to put a veil over his face so that the sons of Israel would not look intently at the end of what was fading away.
But their minds were hardened; for until this very day at the reading of the old covenant the same veil remains unlifted, because it is removed in Christ.
But to this day whenever Moses is read, a veil lies over their heart;
but whenever a person turns to the Lord, the veil is taken away.
Now the Lord is the Spirit, and where the Spirit of the Lord is, there is liberty.
But we all, with unveiled face, beholding as in a mirror the glory of the Lord, are being transformed into the same image from glory to glory, just as from the Lord, the Spirit.



15절은 합체(사랑)신전 Djed이고,
16절은 소망(어둠)신전 Djed이다.
16절 Lord를 주로 해석하면 예수인지 여호와인지 불분명해지지만,
Lord 명칭은 여호와 전용이다.
그래서 Lord가 들어가면 번개인지 어둠인지를 확실하게 구분해야한다.
16절에 수건이 벗어졌으니, 소망신전 여호와라 어둠이다.
고린도에서 바울이 무엇 때문에 어둠을 소환했는가?
 
17절, 번개와 합체신전 여호와가 그곳에 있어서다.
바울은 Djed을 어둠신의 전유물로 이해한다.
합체신전 아펩뱀의 정체를 어둠으로 이해한다.
춤추는 자는 아펩뱀을 번개로 이해한다.
 
합체신전이 왜 필요한다를 묻는다면 박정희처럼 근면 자주 협동에서 협동의 의미라 두 신전은 합체할 의도가 없었지만 정복자가 합체시켰다는 뜻이다.
그리고 하나님은 합체신전 사랑이라고 확정해버렸다.

바울이 모세율법에 올인하는 이유도 Djed과 어둠신의 의미밖에 없어.

15절은 바울이 합체신전 Djed-모세를 비판하는거다.
바울은 두 신전으로 다시 분리되길 바라는 분리파다.
바울입장에서 바리새인 부활은,
바울입장에서 예수부활은 골치아픈 문제다.

빛과 어둠은 섞일 수 없는데 섞였기 때문이야.
태양신전 달의 개입이 합체신전 만든 근본 원인이라 춤추는 자가 두 신을 섬기고 있다.
만약에 춤추는 자가 섬기는 것이 어둠신이라면 사람과 Djed의 문제만 있다.
어둠을 사람이 소환하느냐, Djed이 소환하는냐의 문제라 박수무당이냐, 자연이냐 차이다.
소환자들의 싸움이라 사람들의 문제지만,
번개와 어둠의 결합이라면 달처럼 신들의 싸움이라 서로 다른 종교의 대립이된다.

Verse 15 is Djed, the temple of union (love),
Verse 16 is Djed, the temple of hope (darkness).
When verse 16 is interpreted as Lord, it becomes unclear whether it is Jesus or Jehovah.
The Lord designation is dedicated to Jehovah.
So when the Lord enters, it is necessary to clearly distinguish whether it is lightning or darkness.
In verse 16, the veil is removed, and it is darkness, Jehovah, the Temple of Hope.
Why did Paul summon darkness in Corinth?
 
Verse 17, Lightning and the united temple of Jehovah are there.
Paul understands Djed as the exclusive possession of the Dark God.
He understands the identity of the Apep Serpent in the united temple as darkness.
The dancer understands the Apep snake as lightning.
 
If you ask why the united temple is necessary, it means that the two temples did not intend to be united, but the conqueror united them as it meant cooperation in hardworking, self-sufficient cooperation like Park Jeong-hee.
And God has confirmed that it is the love of the united temple.

The only reason Paul went all-in on the Mosaic Law was the meaning of Djed and the God of Darkness.

Verse 15 is Paul's criticism of the united temple, Djed-Moses.
Paul is a separatist who wants to separate again into two temples.
From Paul's point of view, the resurrection of the Pharisees
From Paul's point of view, the resurrection of Jesus is a troubling problem.

Light and darkness cannot be mixed because they are mixed.
Sun Temple The moon's intervention is the root cause of the creation of the united temple, so the dancer is serving two gods.
If the dancer worships the dark god, then there is only the problem of humans and the Djed.
It is a matter of whether the darkness is summoned by humans or by Djed, the difference is whether it is a shaman or nature.
It's a battle between summoners, so it's a people problem,
If it is a combination of lightning and darkness, like the moon, it is a battle between the gods, so it becomes a confrontation between different religions.


출애굽기 19장
16   제 삼일 아침에 우뢰와 번개와 빽빽한 구름이 산 위에 있고 나팔 소리가 심히 크니 진중 모든 백성이 다 떨더라
17   모세가 하나님을 맞으려고 백성을 거느리고 진에서 나오매 그들이 산 기슭에 섰더니
18   시내산에 연기가 자욱하니 여호와께서 불 가운데서 거기 강림하심이라 그 연기가 옹기점 연기 같이 떠오르고 온 산이 크게 진동하며
Exodus 19 [NASB]
So it came about on the third day, when it was morning, that there were thunder and lightning flashes and a thick cloud upon the mountain and a very loud trumpet sound, so that all the people who were in the camp trembled.
And Moses brought the people out of the camp to meet God, and they stood at the foot of the mountain.
Now Mount Sinai was all in smoke because the LORD descended upon it in fire; and its smoke ascended like the smoke of a furnace, and the whole mountain quaked violently.
 
출애굽기 33장
18   모세가 가로되 원컨대 주의 영광을 내게 보이소서
19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내가 나의 모든 선한 형상을 네 앞으로 지나게 하고 여호와의 이름을 네 앞에 반포하리라 나는 은혜 줄 자에게 은혜를 주고 긍휼히 여길 자에게 긍휼을 베푸느니라
20   또 가라사대 네가 내 얼굴을 보지 못하리니 나를 보고 살 자가 없음이니라
21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보라 내 곁에 한 곳이 있으니 너는 그 반석 위에 섰으라
22   내 영광이 지날 때에 내가 너를 반석 틈에 두고 내가 지나도록 내 손으로 너를 덮었다가
23   손을 거두리니 네가 내 등을 볼 것이요 얼굴은 보지 못하리라
Exodus 33 [NASB]
Then Moses said, "I pray You, show me Your glory!"
And He said, "I Myself will make all My goodness pass before you, and will proclaim the name of the LORD before you; and I will be gracious to whom I will be gracious, and will show compassion on whom I will show compassion."
But He said, "You cannot see My face, for no man can see Me and live!"
Then the LORD said, "Behold, there is a place by Me, and you shall stand there on the rock;
and it will come about, while My glory is passing by, that I will put you in the cleft of the rock and cover you with My hand until I have passed by.
"Then I will take My hand away and you shall see My back, but My face shall not be seen."

 
모세가 본 여호와는 번개신이다.
번개신이 만든 십계명이다.
번개신이 창세기 창조주다.
빛의 창세기를 어둠이 할 수 없기 떄문이다.
간단한 이치다.

문제는 합체신전이 창세기에 개입하면 복잡해진다.
연꽃배 위에 홀로 서있는 여호와는 번개다.
춤추는 자와 연꽃이 있는 신전이 번개신전이고 여기서 벗어날 수 없다.
누트 음부에 있는 아펩뱀도 연꽃 위에 있어서 정확하게 번개-아펩뱀이다.
 
예수가 개입한 것은 합체신전 개입이라 죽음(어둠)과 부활(빛)이 공존한다.
죽거나 살아있거나 둘 중에 하나이지만 달 때문에 빛과 어둠의 공존이라고 해석한다는거다.
 
바울은 예수처럼 Djed이라 예수의 노선을 기본적으로 따르지만 어둠에 치중하는 Djed에 가깝다.

Djed이 원래 어둠을 떠받들던 역활이다.
이것을 한순간에 바꾸기가 어렵다.

The Lord Moses saw is the god of lightning.
These are the Ten Commandments created by the Lightning God.
The lightning god is the creator of Genesis.
Because darkness cannot do the creation of light.
It's simple.

The problem is complicated when the Temple of Unity intervenes in Genesis.
Standing alone on the lotus boat, Jehovah is lightning.
The temple with the dancer and the lotus is the Lightning Temple, and there is no escape from it.
The apep snake in Nut's vagina is also on a lotus flower, so it is precisely a lightning-apep snake.
 
Because Jesus intervened in the Temple of Unity, death (darkness) and resurrection (light) coexist.
It is either dead or alive, but it is interpreted as the coexistence of light and darkness because of the moon.
 
Paul is a Djed like Jesus, so he basically follows the lines of Jesus, but is more like a Djed who focuses on darkness.

Djed is the original role of supporting darkness.
It is difficult to change this in an instant.

 
에베소서 5장
8   너희가 전에는 어두움이더니 이제는 주 안에서 빛이라 빛의 자녀들처럼 행하라
9   빛의 열매는 모든 착함과 의로움과 진실함에 있느니라
10   주께 기쁘시게 할 것이 무엇인가 시험하여 보라
11   너희는 열매 없는 어두움의 일에 참예하지 말고 도리어 책망하라
12   저희의 은밀히 행하는 것들은 말하기도 부끄러움이라
13   그러나 책망을 받는 모든 것이 빛으로 나타나나니 나타나지는 것마다 빛이니라
14   그러므로 이르시기를 잠자는 자여 깨어서 죽은 자들 가운데서 일어나라 그리스도께서 네게 비취시리라 하셨느니라
Ephesians 5 [NASB]    
for you were formerly darkness, but now you are Light in the Lord; walk as children of Light
(for the fruit of the Light consists in all goodness and righteousness and truth),
trying to learn what is pleasing to the Lord.
Do not participate in the unfruitful deeds of darkness, but instead even expose them;
for it is disgraceful even to speak of the things which are done by them in secret.
But all things become visible when they are exposed by the light, for everything that becomes visible is light.
For this reason it says, "Awake, sleeper, And arise from the dead, And Christ will shine on you."

 
바울이 사망을 언급하는 것 만큼 번개-빛을 언급하지만, 카인이 놋 땅으로 쫓겨난 이후처럼 부정적 언급의 홍보일 뿐이다.
Although Paul mentions lightning-light as much as he mentions death, it is merely a propaganda of a negative reference, as after Cain's expulsion to the land of Nod.


창세기 21장
이삭이 태어나다
1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를 권고하셨고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에게 행하셨으므로
2   사라가 잉태하고 하나님의 말씀하신 기한에 미쳐 늙은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낳으니
3   아브라함이 그 낳은 아들 곧 사라가 자기에게 낳은 아들을 이름하여 이삭이라 하였고
4   그 아들 이삭이 난지 팔일만에 그가 하나님의 명대로 할례를 행하였더라
5   아브라함이 그 아들 이삭을 낳을 때에 백세라
6   사라가 가로되 하나님이 나로 웃게 하시니 듣는 자가 다 나와 함께 웃으리로다
7   또 가로되 사라가 자식들을 젖 먹이겠다고 누가 아브라함에게 말하였으리요 마는 아브라함 노경에 내가 아들을 낳았도다 하니라
하갈과 이스마엘이 쫓겨나다
8   아이가 자라매 젖을 떼고 이삭의 젖을 떼는 날에 아브라함이 대연을 배설하였더라
9   사라가 본즉 아브라함의 아들 애굽 여인 하갈의 소생이 이삭을 희롱하는지라
10   그가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이 여종과 그 아들을 내어쫓으라 이 종의 아들은 내 아들 이삭과 함께 기업을 얻지 못하리라 하매
11   아브라함이 그 아들을 위하여 그 일이 깊이 근심이 되었더니
12   하나님이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네 아이나 네 여종을 위하여 근심치 말고 사라가 네게 이른 말을 다 들으라 이삭에게서 나는 자라야 네 씨라 칭할 것임이니라
13   그러나 여종의 아들도 네 씨니 내가 그로 한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 하신지라
14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떡과 물 한 가죽부대를 취하여 하갈의 어깨에 메워 주고 그 자식을 이끌고 가게 하매 하갈이 나가서 브엘세바 들에서 방황하더니
15   가죽부대의 물이 다한지라 그 자식을 떨기나무 아래 두며
16   가로되 자식의 죽는 것을 참아 보지 못하겠다 하고 살 한 바탕쯤 가서 마주 앉아 바라보며 방성대곡하니
17   하나님이 그 아이의 소리를 들으시므로 하나님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하갈을 불러 가라사대 하갈아 무슨 일이냐 두려워 말라 하나님이 저기 있는 아이의 소리를 들으셨나니
18   일어나 아이를 일으켜 네 손으로 붙들라 그로 큰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 하시니라
19   하나님이 하갈의 눈을 밝히시매 샘물을 보고 가서 가죽부대에 물을 채워다가 그 아이에게 마시웠더라
20   하나님이 그 아이와 함께 계시매 그가 장성하여 광야에 거하며 활 쏘는 자가 되었더니
21   그가 바란 광야에 거할 때에 그 어미가 그를 위하여 애굽 땅 여인을 취하여 아내를 삼게 하였더라
아브라함과 아비멜렉의 언약
22   때에 아비멜렉과 그 군대 장관 비골이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무슨 일을 하든지 하나님이 너와 함께 계시도다
23   그런즉 너는 나와 내 아들과 내 손자에게 거짓되이 행치 않기를 이제 여기서 하나님을 가리켜 내게 맹세하라 내가 네게 후대한대로 너도 나와 너의 머무는 이 땅에 행할 것이니라
24   아브라함이 가로되 내가 맹세하리라 하고
25   아비멜렉의 종들이 아브라함의 우물을 늑탈한 일에 대하여 아브라함이 아비멜렉을 책망하매
26   아비멜렉이 가로되 누가 그리하였는지 내가 알지 못하노라 너도 내게 고하지 아니하였고 나도 듣지 못하였더니 오늘이야 들었노라
27   아브라함이 양과 소를 취하여 아비멜렉에게 주고 두 사람이 서로 언약을 세우니라
28   아브라함이 일곱 암양 새끼를 따로 놓으니
29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이 일곱 암양 새끼를 따로 놓음은 어찜이뇨
30   아브라함이 가로되 너는 내 손에서 이 암양 새끼 일곱을 받아 내가 이 우물 판 증거를 삼으라 하고
31   두 사람이 거기서 서로 맹세하였으므로 그곳을 1)브엘세바라 이름하였더라
32   그들이 브엘세바에서 언약을 세우매 아비멜렉과 그 군대장관 비골은 떠나 블레셋 족속의 땅으로 돌아갔고
33   아브라함은 브엘세바에 에셀나무를 심고 거기서 영생하시는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으며
34   그가 블레셋 족속의 땅에서 여러날을 지내었더라
Genesis 21 [NIV]
Now the LORD was gracious to Sarah as he had said, and the LORD did for Sarah what he had promised.
Sarah became pregnant and bore a son to Abraham in his old age, at the very time God had promised him.
Abraham gave the name Isaac to the son Sarah bore him.
When his son Isaac was eight days old, Abraham circumcised him, as God commanded him.
Abraham was a hundred years old when his son Isaac was born to him.
Sarah said, "God has brought me laughter, and everyone who hears about this will laugh with me."
And she added, "Who would have said to Abraham that Sarah would nurse children? Yet I have borne him a son in his old age."
The child grew and was weaned, and on the day Isaac was weaned Abraham held a great feast.
But Sarah saw that the son whom Hagar the Egyptian had borne to Abraham was mocking,
and she said to Abraham, "Get rid of that slave woman and her son, for that slave woman's son will never share in the inheritance with my son Isaac."
The matter distressed Abraham greatly because it concerned his son.
But God said to him, "Do not be so distressed about the boy and your maidservant. Listen to whatever Sarah tells you, because it is through Isaac that your offspring will be reckoned.
I will make the son of the maidservant into a nation also, because he is your offspring."
Early the next morning Abraham took some food and a skin of water and gave them to Hagar. He set them on her shoulders and then sent her off with the boy. She went on her way and wandered in the desert of Beersheba.
When the water in the skin was gone, she put the boy under one of the bushes.
Then she went off and sat down nearby, about a bowshot away, for she thought, "I cannot watch the boy die." And as she sat there nearby, she began to sob.
God heard the boy crying, and the angel of God called to Hagar from heaven and said to her, "What is the matter, Hagar? Do not be afraid; God has heard the boy crying as he lies there.
Lift the boy up and take him by the hand, for I will make him into a great nation."
Then God opened her eyes and she saw a well of water. So she went and filled the skin with water and gave the boy a drink.
God was with the boy as he grew up. He lived in the desert and became an archer.
While he was living in the Desert of Paran, his mother got a wife for him from Egypt.
At that time Abimelech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forces said to Abraham, "God is with you in everything you do.
Now swear to me here before God that you will not deal falsely with me or my children or my descendants. Show to me and the country where you are living as an alien the same kindness I have shown to you."
Abraham said, "I swear it."
Then Abraham complained to Abimelech about a well of water that Abimelech's servants had seized.
But Abimelech said, "I don't know who has done this. You did not tell me, and I heard about it only today."
So Abraham brought sheep and cattle and gave them to Abimelech, and the two men made a treaty.
Abraham set apart seven ewe lambs from the flock,
and Abimelech asked Abraham, "What is the meaning of these seven ewe lambs you have set apart by themselves?"
He replied, "Accept these seven lambs from my hand as a witness that I dug this well."
So that place was called Beersheba, because the two men swore an oath there.
After the treaty had been made at Beersheba, Abimelech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forces returned to the land of the Philistines.
Abraham planted a tamarisk tree in Beersheba, and there he called upon the name of the LORD, the Eternal God.
And Abraham stayed in the land of the Philistines for a long time.


22   때에 아비멜렉과 그 군대 장관 비골이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무슨 일을 하든지 하나님이 너와 함께 계시도다
23   그런즉 너는 나와 내 아들과 내 손자에게 거짓되이 행치 않기를 이제 여기서 하나님을 가리켜 내게 맹세하라 내가 네게 후대한대로 너도 나와 너의 머무는 이 땅에 행할 것이니라
At that time Abimelech and Phicol the commander of his forces said to Abraham, "God is with you in everything you do.
Now swear to me here before God that you will not deal falsely with me or my children or my descendants. Show to me and the country where you are living as an alien the same kindness I have shown to you."


이삭이 태어나고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에게 내 아들과 내 손자에게 우물 소유권에 대해 맹세하라고 말한다.
이삭이 아브라함의 친자식이 아니라 믿음에 속한 의의 자식이라서다.
그래서 이삭 탄생에 뜬금없이 아비멜렉이 등장하며 브엘세바 우물 사건이 등장한다.
하갈같은 이집트인은 배제되고 외부인들끼리 맺은 언약이라 1945년 Potsdam선언과 비슷한 얘기다.
After Isaac is born, Abimelech tells Abraham to swear an oath to my son and my grandson to own the well.
Because Isaac was not the son of Abraham, but the son of the righteousness that belongs to the faith.
So, Abimelech appears out of the blue at the birth of Isaac, and the Beersheba well incident appears.
Egyptians like Hagar were excluded and it was a covenant made with outsiders, similar to the 1945 Potsdam Declaration.


요한복음 3장
예수와 니고데모
1   바리새인 중에 니고데모라 하는 사람이 있으니 유대인의 관원이라
2   그가 밤에 예수께 와서 가로되 랍비여 우리가 당신은 하나님께로서 오신 선생인줄 아나이다 하나님이 함께 하시지 아니하시면 당신의 행하시는 이 표적을 아무라도 할 수 없음이니이다
3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거듭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를 볼수 없느니라
4   니고데모가 가로되 사람이 늙으면 어떻게 날 수 있삽나이까 두번째 모태에 들어갔다가 날 수 있삽나이까
5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물과 성령으로 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느니라
6   육으로 난 것은 육이요 성령으로 난 것은 영이니
7   내가 네게 거듭나야 하겠다 하는 말을 기이히 여기지 말라
8   바람이 임의로 불매 네가 그 소리를 들어도 어디서 오며 어디로 가는지 알지 못하나니 성령으로 난 사람은 다 이러하니라
9   니고데모가 대답하여 가로되 어찌 이러한 일이 있을 수 있나이까
10   예수께서 가라사대 너는 이스라엘의 선생으로서 이러한 일을 알지 못하느냐
11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우리 아는 것을 말하고 본 것을 증거하노라 그러나 너희가 우리 증거를 받지 아니하는도다
12   내가 땅의 일을 말하여도 너희가 믿지 아니하거든 하물며 하늘 일을 말하면 어떻게 믿겠느냐
13   하늘에서 내려온 자 곧 인자 외에는 하늘에 올라간 자가 없느니라
14   모세가 광야에서 뱀을 든것 같이 인자도 들려야 하리니
15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16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17   하나님이 그 아들을 세상에 보내신 것은 세상을 심판하려 하심이 아니요 저로 말미암아 세상이 구원을 받게하려 하심이라
18   저를 믿는 자는 심판을 받지 아니하는 것이요 믿지 아니하는 자는 하나님의 독생자의 이름을 믿지 아니하므로 벌써 심판을 받은 것이니라
19   그 정죄는 이것이니 곧 빛이 세상에 왔으되 사람들이 자기 행위가 악하므로 빛보다 어두움을 더 사랑한 것이니라
20   악을 행하는 자마다 빛을 미워하여 빛으로 오지 아니하나니 이는 그 행위가 드러날까 함이요
21   진리를 좇는 자는 빛으로 오나니 이는 그 행위가 하나님 안에서 행한 것임을 나타내려 함이라 하시니라
John 3장 [NIV]
Now there was a man of the Pharisees named Nicodemus, a member of the Jewish ruling council.
He came to Jesus at night and said, "Rabbi, we know you are a teacher who has come from God. For no one could perform the miraculous signs you are doing if God were not with him."
In reply Jesus declared, "I tell you the truth, no one can see the kingdom of God unless he is born again."
"How can a man be born when he is old?" Nicodemus asked. "Surely he cannot enter a second time into his mother's womb to be born!"
Jesus answered, "I tell you the truth, no one can enter the kingdom of God unless he is born of water and the Spirit.
Flesh gives birth to flesh, but the Spirit gives birth to spirit.
You should not be surprised at my saying, 'You must be born again.'
The wind blows wherever it pleases. You hear its sound, but you cannot tell where it comes from or where it is going. So it is with everyone born of the Spirit."
"How can this be?" Nicodemus asked.
"You are Israel's teacher," said Jesus, "and do you not understand these things?
I tell you the truth, we speak of what we know, and we testify to what we have seen, but still you people do not accept our testimony.
I have spoken to you of earthly things and you do not believe; how then will you believe if I speak of heavenly things?
No one has ever gone into heaven except the one who came from heaven--the Son of Man.
Just as Moses lifted up the snake in the desert, so the Son of Man must be lifted up,
that everyone who believes in him may have eternal life.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For God did not send his Son into the world to condemn the world, but to save the world through him.
Whoever believes in him is not condemned, but whoever does not believe stands condemned already because he has not believed in the name of God's one and only Son.
This is the verdict: Light has come into the world, but men loved darkness instead of light because their deeds were evil.
Everyone who does evil hates the light, and will not come into the light for fear that his deeds will be exposed.
But whoever lives by the truth comes into the light, so that it may be seen plainly that what he has done has been done through God."
 
요한1서 5장
5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뇨
6   이는 물과 피로 임하신 자니 곧 예수 그리스도시라 물로만 아니요 물과 피로 임하셨고
7   증거하는 이는 성령이시니 성령은 진리니라
8   증거하는 이가 셋이니 성령과 물과 피라 또한 이 셋이 합하여 하나이니라
9   만일 우리가 사람들의 증거를 받을찐대 하나님의 증거는 더욱 크도다 하나님의 증거는 이것이니 그 아들에 관하여 증거하신 것이니라
10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자는 자기 안에 증거가 있고 하나님을 믿지 아니하는 자는 하나님을 거짓말 하는 자로 만드나니 이는 하나님께서 그 아들에 관하여 증거하신 증거를 믿지 아니하였음이라
1 John 5 [NASB]
Who is the one who overcomes the world, but he who believes that Jesus is the Son of God?
This is the One who came by water and blood, Jesus Christ; not with the water only, but with the water and with the blood It is the Spirit who testifies, because the Spirit is the truth.
For there are three that testify:
the Spirit and the water and the blood; and the three are in agreement.
If we receive the testimony of men, the testimony of God is greater; for the testimony of God is this, that He has testified concerning His Son.
The one who believes in the Son of God has the testimony in himself; the one who does not believe God has made Him a liar, because he has not believed in the testimony that God has given concerning His Son.

요한복음 19장
34   그 중 한 군병이 창으로 옆구리를 찌르니 곧 피와 물이 나오더라
John 19 [NASB]
But one of the soldiers pierced His side with a spear, and immediately blood and water came out.


요한이 말하는 성령(Djed) 물(어둠신, 번개신), 피(쌍둥이 남자)는 합체신전이라 사랑이 강조된 이유다.
바울도 사랑을 제일로 쳤으니 합체신전에 바울의 이상이 있다.
 
아버지와 아들은 쌍둥이 남자 관계를 말한다.
아버지와 아들을 인정하지 않으면 적그리스도라고 규정한 것은 인성론 예수의 핵심이지만 삼위일체 자체가 근본적인 모순을 안고 출범했다.

The Holy Spirit (Djed), water (dark god, lightning god), and blood (twin males) that John speaks of are united temples, which is why love is emphasized.
Paul also put love first, so there is Paul's vision in the Unity Temple.
 
Father and son refer to twin male relationship.
The definition of an antichrist if the Father and the Son are not acknowledged is the core of Jesus' humanity, but the Trinity itself was launched with a fundamental contradiction.


1 John 5
7   Ибо три свидетельствуют на небе: Отец, Слово и Святый Дух; и Сии три суть едино.
For there are three that testify in heaven: the Father, the Word, and the Holy Spirit; and these three are one.
하늘에 증거하시는 이가 셋이니 곧 아버지와 말씀과 성령이시니라. 그리고 이 셋은 하나다.


러시아 정교는 삼위의 이름을 정확하게 표현했다.
푸틴은 정확한 삼위 이름을 이제는 알고있다.
이 카페에 무보수 러시아 방구석 첩보원 많다.
The Russian Orthodox Church accurately expressed the name of the Trinity.
Putin now knows the exact trinity name.
There are a lot of unpaid Russian spies in this cafe.
 
 
요한복음 14장
10   나는 아버지 안에 있고 아버지는 내 안에 계신 것을 네가 믿지 아니하느냐 내가 너희에게 이르는 말이 스스로 하는 것이 아니라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셔 그의 일을 하시는 것이라
11   내가 아버지 안에 있고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심을 믿으라 그렇지 못하겠거든 행하는 그 일을 인하여 나를 믿으라
John 14 [NASB]
"Do you not believe that I am in the Father, and the Father is in Me? The words that I say to you I do not speak on My own initiative, but the Father abiding in Me does His works.
"Believe Me that I am in the Father and the Father is in Me; otherwise believe because of the works themselves.


요한복음 14장의 수수께끼 같은 말은 아펩신전의 쌍둥이를 지칭한다.
아버지와 아들은 쌍둥이라서 아펩뱀-창에 찔리적은 있어도 인간-예수가 십자가에 못밖힌 사역은 사실상 없다.
예수가 Djed역활을 해야 스스로 아펩뱀의 십자가되어 가해자가 피해자 코스프레 할 수 있다.
창을 들고 옆구리 찌른 것은 Djed-예수고, 창으로 찔린 자는 인간-예수다.
The enigmatic word in John 14 refers to the twins of the Temple of Apep.
Since the father and the son are twins, the Apep snake-even though he has been pierced with a spear, there is virtually no work that the human-Jesus was crucified on the cross.
Only when Jesus plays the role of Djed can he become the cross of the Apep snake himself and the perpetrator can cosplay as the victim.
It is Djed-Jesus who took the spear and stabbed him in the side, and the one who was pierced with a spear is the human-Jesus.
 
 
스가랴 12장
10   내가 다윗의 집과 예루살렘 거민에게 은총과 간구하는 심령을 부어 주리니 그들이 그 찌른바 그를 바라보고 그를 위하여 애통하기를 독자를 위하여 애통하듯 하며 그를 위하여 통곡하기를 장자를 위하여 통곡하듯 하리로다
Zechariah 12 [NASB]
"I will pour out on the house of David and on the inhabitants of Jerusalem, the Spirit of grace and of supplication, so that they will look on Me whom they have pierced; and they will mourn for Him, as one mourns for an only son, and they will weep bitterly over Him like the bitter weeping over a firstborn.

요한복음 19장
37   또 다른 성경에 저희가 그 찌른 자를 보리라 하였느니라
John 19 [NASB]
And again another Scripture says, "THEY SHALL LOOK ON HIM WHOM THEY PIERCED."


Djed-예수 자신이 죽은 자신의 옆구리를 창으로 찌르는 환타스딕 어드벤처 스릴러한 자해극 이후에 자신이 자신을 바라본다.
Djed-Jesus himself sees himself after a thrilling self-destructive play in a Fantasdic adventure in which he pierces the side of his dead body with a spear.

Ghost(1990) - Carl Goes To Hell
https://www.youtube.com/watch?v=6oQDJmNtA-g

Ghost(1990) - The Killer Goes To Hell
https://www.youtube.com/watch?v=ES3nBGzPUkU

Ghost (2/10) Movie CLIP - After the End (1990) HD
https://www.youtube.com/watch?v=NpvlS6uBduQ


창세기 11장
1   온 땅의 구음이 하나이요 언어가 하나이었더라
2   이에 그들이 동방으로 옮기다가 시날 평지를 만나 거기 거하고
3   서로 말하되 자, 벽돌을 만들어 견고히 굽자 하고 이에 벽돌로 돌을 대신하며 역청으로 진흙을 대신하고
4   또 말하되 자, 성과 대를 쌓아 대 꼭대기를 하늘에 닿게하여 우리 이름을 내고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 하였더니
5   여호와께서 인생들의 쌓는 성과 대를 보시려고 강림하셨더라
6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이 무리가 한 족속이요 언어도 하나이므로 이같이 시작하였으니 이후로는 그 경영하는 일을 금지할 수 없으리로다
7   자, 우리가 내려가서 거기서 그들의 언어를 혼잡케 하여 그들로 서로 알아듣지 못하게 하자 하시고
8   여호와께서 거기서 그들을 온 지면에 흩으신고로 그들이 성 쌓기를 그쳤더라
9   그러므로 그 이름을 바벨이라 하니 이는 여호와께서 거기서 온 땅의 언어를 혼잡케 하셨음이라 여호와께서 거기서 그들을 온 지면에 흩으셨더라
Genesis 11 [NASB]    
Now the whole earth used the same language and the same words.
It came about as they journeyed east, that they found a plain in the land of Shinar and settled there.
They said to one another, "Come, let us make bricks and burn them thoroughly." And they used brick for stone, and they used tar for mortar.
They said, "Come, let us build for ourselves a city, and a tower whose top will reach into heaven, and let us make for ourselves a name, otherwise we will be scattered abroad over the face of the whole earth."
The LORD came down to see the city and the tower which the sons of men had built.
The LORD said, "Behold, they are one people, and they all have the same language. And this is what they began to do, and now nothing which they purpose to do will be impossible for them.
"Come, let Us go down and there confuse their language, so that they will not understand one another's speech."
So the LORD scattered them abroad from there over the face of the whole earth; and they stopped building the city.
Therefore its name was called Babel, because there the LORD confused the language of the whole earth; and from there the LORD scattered them abroad over the face of the whole earth.


노아의 홍수는 거대 제국을 건설하는 과정이다.
노아는 정복자고 홍수는 그의 빛의 군대다.
중국의 진시황이 한자 외에 다른 문자로 기록된 모든 책을 불태웠던 것처럼 노아의 홍수도 비슷한 설정이다.
이집트 신성문자만 남았든, 바벨론 설형문자만 남았든.
노아의 가족과 선택된 동물들만 살아남았으니 노아가 사용하는 언어만 살아남았다는 뜻이라, 노아가 진시황처럼 비정한 정복자라는 뜻이다.
다른 모든 문자와 문명을 파괴시킨 정복자 노아.
노아 홍수 이후에 바벨탑 사건이 일어난 것도,
노아로 비롯된 단 하나의 언어-구음이 다시 또 늘어났다.
유대인 여호와가 유일신이기 바라지만 여러 언어가 다시 난립한다.
이제는 노아의 홍수처럼 멸망이 어렵다.
여호와가 좋든싫든 세상의 언어는 많다.
Noah's Flood is the process of building a great empire.
Noah is the conqueror and the flood is his army of light.
Just as China's Qin Shi Huang burned all books written in characters other than Chinese characters, Noah's Flood is a similar setting.
Whether only Egyptian hieroglyphs remain or Babylonian cuneiform remains.
Only Noah's family and selected animals survived, meaning that only Noah's language survived, meaning that Noah was a heartless conqueror like Qin Shi Huang.
Conqueror Noah who destroyed all other characters and civilizations.
The Tower of Babel incident occurred after Noah's flood.
The single linguistic-voice that originated with Noah was again multiplied.
The Jew, Jehovah, is hoped to be one God, but multiple languages ​​are re-emerging.
Destruction is difficult now, like Noah's flood.
Whether Jehovah likes it or not, there are many languages in the world.
 
 
창세기 11장
30   사래는 잉태하지 못하므로 자식이 없었더라
31   데라가 그 아들 아브람과 하란의 아들 그 손자 롯과 그 자부 아브람의 아내 사래를 데리고 갈대아 우르에서 떠나 가나안 땅으로 가고자 하더니 하란에 이르러 거기 거하였으며
32   데라는 이백 오세를 향수하고 하란에서 죽었더라
Genesis 11 [NASB]
Sarai was barren; she had no child.
Terah took Abram his son, and Lot the son of Haran, his grandson, and Sarai his daughter-in-law, his son Abram's wife; and they went out together from Ur of the Chaldeans in order to enter the land of Canaan; and they went as far as Haran, and settled there.
The days of Terah were two hundred and five years; and Terah died in Haran.

창세기 12장
10   그 땅에 기근이 있으므로 아브람이 애굽에 우거하려 하여 그리로 내려갔으니 이는 그 땅에 기근이 심하였음이라
11   그가 애굽에 가까이 이를 때에 그 아내 사래더러 말하되 나 알기에 그대는 아리따운 여인이라
12   애굽 사람이 그대를 볼 때에 이르기를 이는 그의 아내라 하고 나는 죽이고 그대는 살리리니
13   원컨대 그대는 나의 누이라 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대로 인하여 안전하고 내 목숨이 그대로 인하여 보존하겠노라 하니라
14   아브람이 애굽에 이르렀을 때에 애굽 사람들이 그 여인의 심히 아리따움을 보았고
15   바로의 대신들도 그를 보고 바로 앞에 칭찬하므로 그 여인을 바로의 궁으로 취하여 들인지라
16   이에 바로가 그를 인하여 아브람을 후대하므로 아브람이 양과 소와 노비와 암 수 나귀와 약대를 얻었더라
Genesis 11 [NASB]
Now there was a famine in the land; so Abram went down to Egypt to sojourn there, for the famine was severe in the land.
It came about when he came near to Egypt, that he said to Sarai his wife, "See now, I know that you are a beautiful woman;
and when the Egyptians see you, they will say, 'This is his wife'; and they will kill me, but they will let you live.
"Please say that you are my sister so that it may go well with me because of you, and that I may live on account of you."
It came about when Abram came into Egypt, the Egyptians saw that the woman was very beautiful.
Pharaoh's officials saw her and praised her to Pharaoh; and the woman was taken into Pharaoh's house.
Therefore he treated Abram well for her sake; and gave him sheep and oxen and donkeys and male and female servants and female donkeys and camels.
 

아브라함은 예수처럼 합체신전 쌍둥이와 Djed을 공유하는 포지션이다.
조카 롯과 아비멜렉의 비공식 아들 이삭(아브라함의 의의 아들(믿음의 아들)은 블레셋 전용 춤추는 자와 믿음신전 쌍둥이 역활을 공유한다.
사라는 큰 여자 Matt-여신.
기근으로 가나안땅에 기거하던 아브라함이 이집트로 들어가면서 이집트 제15왕조가 탄생한다.
블레셋인 아비멜렉과 아브라함의 브엘세바 우물 계약은 이렇게 마르틴 루터와 칸트의 왕국 포츠담에서 맺어진다.
Abraham is in a position to share Djed with the united temple twins like Jesus.
His nephew Lot and Abimelech's unofficial son Isaac (Abraham's Son of Righteousness (Son of Faith)) share the role of Philistine-only Dancer and Temple of Faith twins.
Sarah is a big girl Matt-Goddess.
When Abraham, who was living in the land of Canaan due to famine, went to Egypt, the 15th Dynasty of Egypt was born.
The contract of Beersheba well between Abimelech the Philistine and Abraham was concluded in Potsdam, the kingdom of Martin Luther and Kant.

 
창세기 32장
24   야곱은 홀로 남았더니 어떤 사람이 날이 새도록 야곱과 씨름하다가
25   그 사람이 자기가 야곱을 이기지 못함을 보고 야곱의 환도뼈를 치매 야곱의 환도뼈가 그 사람과 씨름할 때에 위골되었더라
26   그 사람이 가로되 날이 새려하니 나로 가게 하라 야곱이 가로되 당신이 내게 축복하지 아니하면 가게 하지 아니하겠나이다
27   그 사람이 그에게 이르되 네 이름이 무엇이냐 그가 가로되 야곱이니이다
28   그 사람이 가로되 네 이름을 다시는 야곱이라 부를 것이 아니요 이스라엘이라 부를 것이니 이는 네가 하나님과 사람으로 더불어 겨루어 이기었음이니라
Genesis 32 [NASB]
Then Jacob was left alone, and a man wrestled with him until daybreak.
When he saw that he had not prevailed against him, he touched the socket of his thigh; so the socket of Jacob's thigh was dislocated while he wrestled with him.
Then he said, "Let me go, for the dawn is breaking." But he said, "I will not let you go unless you bless me."
So he said to him, "What is your name?" And he said, "Jacob."
He said, "Your name shall no longer be Jacob, but Israel; for you have striven with God and with men and have prevailed."


이삭의 아들 야곱도 블레셋 전용 춤추는 자와 믿음신전 쌍둥이 역활을 공유한다.
하갈의 아들 이스마엘이 Djed으로서 활쏘는 자의 조상이 됐으니 똑같이 이집트 지명자와 공유되면 야곱의 다른 이름 이스라엘이 애매해진다.
그래서 이스라엘은 춤추는 자에게 주어진 이름이라 블레셋과 바리새인이 이스라엘 원조다.

모세는 Djed이고 아론은 춤추는 자다.
여호수아도 춤추는 자다.

Isaac's son Jacob also shares the role of the Philistine-only dancer and the temple of faith twin.
As Hagar's son Ishmael became the ancestor of archers as Djed, the other name for Jacob becomes ambiguous when shared with the same Egyptian nominee.
So Israel is the name given to the dancers, and the Philistines and Pharisees are the origins of Israel.

Moses is a Djed and Aaron is a dancer.
Joshua is also a dancer.


기독교가 살아나려면 문자주의에서 벗어나야 한다
If Christianity is to survive, it must break free from literalism.
https://www.youtube.com/watch?v=V_5-1pcfj8g
https://www.youtube.com/watch?v=F5ptDgxkaMo


고린도후서 3장
3   너희는 우리로 말미암아 나타난 그리스도의 편지니 이는 먹으로 쓴 것이 아니요 오직 살아 계신 하나님의 영으로 한 것이며 또 돌비에 쓴 것이 아니요 오직 육의 심비에 한 것이라
2 Corinthians 3 [NASB]    
written not with ink but with the Spirit of the living God, not on tablets of stone but on tablets of human hearts.
 
 
바울이 말하는 "on tablets of human hearts"는, 아펩뱀은 모세가 돌판에 쓴 십계명이지만, 아펩뱀이 예수 옆구리 뚫은 것은 사람의 마음에 쓴 것이 되는 것이다.
돌의 아펩뱀이 사람과 사람의 마음을 찌른 것이라, 찔린 것은 지배자나 정복자 전용이다.
그래서 예수 옆구리 창구멍이 중요해지고 물과 피가 포함하는 기괴한 모순의 삼위일체가 출범한 것이다.
문자도 사람 마음도 중요하지 않지만, 이 말에 매몰된 목회자나 해석하는 사람들만 큰 의미를 부여합니다.
오강남 교수뿐 아니라 문자-무의미를 주장하는 자는 누구든 마찬가지야.
큰 의미없다.
예수자신이 예수자신을 찌른 기괴한 사건을 믿는 것은 춤추는 자의 신전과 무관하지만, 모세의 자리에 앉은 바리새인들이 오늘날의 이스라엘로 부활한 것이다.

진짜 예수부활은 바람의 일이다.

아빠만이 그 날을 안다.

누구든지 귀 있는 자는 들을찌어다.

When Paul speaks of "on tablets of human hearts," the serpent of Apep was the Ten Commandments Moses wrote on stone tablets, but the serpent pierced Jesus' side was written on the human heart.
The stone Apep serpent pierced people and people's hearts, and those pierced were reserved for rulers and conquerors only.
So, the spear in Jesus' side became important, and the trinity of bizarre contradictions involving water and blood was launched.
Neither the text nor the heart of a person is important, but only pastors and interpreters who are engrossed in these words attach great meaning to them.
Not only Professor Oh Gangnam, but anyone who argues that the text is meaningless.
it doesn't mean much
Believing in the bizarre incident that Jesus himself stabbed Jesus has nothing to do with the Temple of the Dancer, but the Pharisees who sat in Moses' seat were resurrected to present-day Israel.

The true resurrection of Jesus is a work of wind.

Only Dad knows that day.

Whoever has ears, let him hear.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38 on: January 22, 2022, 03:15:41 PM »
 
Hi, and thanks for sharing the mini Tesla coil circuit I might have a play with that  ;)

To look into one's past mind is in the present progressive tense.
The Tesla-kacher light, not darkness, pierced people's hearts, and it is a generator problem that is the starting point of eternal life.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39 on: January 22, 2022, 03:24:15 PM »
위기를 극복하는 가족의 이야기: 테이크 쉘터
https://www.youtube.com/watch?v=OQoi2iCGf4k
여러분! 신념과 용기를 잃지 마십시오! || A Call to Live Boldly
https://www.youtube.com/watch?v=yYo-09UOh9M
 
필재가 갈수록 환타스틱해지네.... ;D 8)
좀 쉬엄쉬엄햐.... 8) 8)
이보다 더한 일제시대도 겪었는데 걱정도 팔자소관여... ;D 8) ::)
우리가 아는 것 만큼 유대인들도 알고있는 일들이니 너무 걱정하지말게. ;D ;D 8)

https://ncache.ilbe.com/files/attach/new/20220123/377678/3021145506/11391038122/6e7e2815084d60514275073bce5d5794_11391038346.mp4
https://ncache.ilbe.com/files/attach/new/20220123/377678/3021145506/11391038122/869e24f3b95ecbc1655d770168c5cda0_11391038410.mp4

 ;D ;D ;D ;D ;D ;D ;D ;D
« Last Edit: January 22, 2022, 05:27:16 PM by color »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0 on: January 22, 2022, 03:33:41 PM »
 
미국 국방성이 2020년 공개한 UFO 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qh54l7Q1gJo

The video above is fake.
The US Department of Defense has revealed the fake.
Only they will know why.
 
광해 1년, 조선의 하늘에 나타난 괴비행체 | 조선왕조실록 UFO
https://www.youtube.com/watch?v=_-uh2Qn0l7c

This is real.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1 on: January 22, 2022, 03:58:37 PM »
판타스틱 리얼!~ ;D ;D ;D ;D ;D ;D ;D ;D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2 on: January 22, 2022, 04:12:45 PM »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3 on: January 23, 2022, 12:51:53 PM »
 
3200년전 고대 이집트 최고 제왕 람세스 2세, 한국과 인연 맺었다
https://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1028451.html

============

가끔 결정적인 차이를 만들 때도 있다. 우스갯소리 하나. 중학생이 목사한테 당찬 질문 하나를 던졌다. “목사님, 기도하면서 담배 피워도 되나요?” 목사는 “어디서 그런 불경스러운 말을 하냐?”며 화를 냈다. 풀 죽어 있는 학생에게 친구가 넌지시 한 수 가르쳐준다. “질문을 바꿔봐.” 학생은 며칠 뒤 다시 묻는다. “목사님, 담배 피우면서 기도해도 되나요?” 목사 얼굴이 환하게 밝아지며 “물론이지. 기도는 언제 어디서든 할 수 있는 거잖아.”
Sometimes it makes a huge difference. one joke. A middle school student asked the pastor a bold question. “Pastor, can I smoke while praying?” The pastor was angry, saying, “Where do you say such blasphemous things?” A friend instructs a dying student. “Change the question.” The student asks again after a few days. “Pastor, can I pray while smoking?” The pastor's face brightened and said, "Of course. You can pray anytime, anywhere.”
 
 
모세의 방식은 파괴지만,
예수의 방식은 왜곡이다.

무슨 차이가 있는가?
파괴되면 노예들이 다시 만들거나 유일신전만 남지만,
왜곡하거나 다른 것을 첨부(겉옷, 속옷, 다른 뺨)하면 복합신전(사랑신전)이 된다.

Moses' way is destructive,
Jesus' way is a distortion.

What difference does it make?
When destroyed, slaves re-create it, or only one temple remains,
If you distort it or attach something else (outerwear, underwear, other cheeks), it becomes a compound temple (temple of love).

현대적 관점에서 파괴가 나쁘냐 왜곡이 나쁘냐 고르라면, 문화의 융합은 예술가의 작품으로 나타난다.
완성된 작품을 후대에 누군가 임으로 고친다면 그것이 파괴고 왜곡이다.
새로운 작품은 만들수는 있지만 고치는 것은 왜곡이고 파괴다.

세 개 아펩 신전은 이것에 대한 이정표와 같다.

From a modern point of view, if one chooses whether destruction is bad or distortion is bad, the fusion of cultures appears as an artist's work.
If someone in the next generation fixes the finished work, that would be destruction and distortion.
New works can be made, but fixing them is distortion and destruction.

The three Apep temples are a milestone for this.


출애굽기 21장
폭력에 관한 법
12   사람을 쳐 죽인 자는 반드시 죽일 것이나
13   만일 사람이 계획함이 아니라 나 하나님이 사람을 그 손에 붙임이면 내가 위하여 한 곳을 정하리니 그 사람이 그리로 도망할 것이며
14   사람이 그 이웃을 짐짓 모살하였으면 너는 그를 내 단에서라도 잡아내려 죽일찌니라
15   자기 아비나 어미를 치는 자는 반드시 죽일찌니라
16   사람을 후린 자가 그 사람을 팔았든지 자기 수하에 두었든지 그를 반드시 죽일찌니라
17   그 아비나 어미를 저주하는 자는 반드시 죽일찌니라
18   사람이 서로 싸우다가 하나가 돌이나 주먹으로 그 적수를 쳤으나 그가 죽지 않고 자리에 누웠다가
19   지팡이를 짚고 기동하면 그를 친 자가 형벌은 면하되 기간 손해를 배상하고 그로 전치되게 할찌니라
20   사람이 매로 그 남종이나 여종을 쳐서 당장에 죽으면 반드시 형벌을 받으려니와
21   그가 일일이나 이일을 연명하면 형벌을 면하리니 그는 상전의 금전임이니라
22   사람이 서로 싸우다가 아이 밴 여인을 다쳐 낙태케 하였으나 다른 해가 없으면 그 남편의 청구대로 반드시 벌금을 내되 재판장의 판결을 좇아 낼 것이니라
23   그러나 다른 해가 있으면 갚되 생명은 생명으로,
24   눈은 눈으로, 이는 이로, 손은 손으로, 발은 발로,
25   데운 것은 데움으로, 상하게 한 것은 상함으로, 때린 것은 때림으로 갚을찌니라
26   사람이 그 남종의 한 눈이나 여종의 한 눈을 쳐서 상하게 하면 그 눈 대신에 그를 놓을 것이며
27   그 남종의 한 이나 여종의 한 이를 쳐서 빠뜨리면 그 이 대신에 그를 놓을찌니라
Exodus 21 [NASB]
"He who strikes a man so that he dies shall surely be put to death.
"But if he did not lie in wait for him, but God let him fall into his hand, then I will appoint you a place to which he may flee.
"If, however, a man acts presumptuously toward his neighbor, so as to kill him craftily, you are to take him even from My altar, that he may die.
"He who strikes his father or his mother shall surely be put to death.
"He who kidnaps a man, whether he sells him or he is found in his possession, shall surely be put to death.
"He who curses his father or his mother shall surely be put to death.
"If men have a quarrel and one strikes the other with a stone or with his fist, and he does not die but remains in bed,
if he gets up and walks around outside on his staff, then he who struck him shall go unpunished; he shall only pay for his loss of time, and shall take care of him until he is completely healed.
"If a man strikes his male or female slave with a rod and he dies at his hand, he shall be punished.
"If, however, he survives a day or two, no vengeance shall be taken; for he is his property.
"If men struggle with each other and strike a woman with child so that she gives birth prematurely, yet there is no injury, he shall surely be fined as the woman's husband may demand of him, and he shall pay as the judges decide.
"But if there is any further injury, then you shall appoint as a penalty life for life,
eye for eye, tooth for tooth, hand for hand, foot for foot,
burn for burn, wound for wound, bruise for bruise.
"If a man strikes the eye of his male or female slave, and destroys it, he shall let him go free on account of his eye.
"And if he knocks out a tooth of his male or female slave, he shall let him go free on account of his tooth.

마태복음 5장
38   또 눈은 눈으로, 이는 이로 갚으라 하였다는 것을 너희가 들었으나
39   나는 너희에게 이르노니 악한 자를 대적지 말라 누구든지 네 오른편 뺨을 치거든 왼편도 돌려 대며
40   또 너를 송사하여 속옷을 가지고자 하는 자에게 겉옷까지도 가지게 하며
41   또 누구든지 너로 억지로 오리를 가게 하거든 그 사람과 십리를 동행하고
42   네게 구하는 자에게 주며 네게 꾸고자 하는 자에게 거절하지 말라
Matthew 5 [NASB]
"You have heard that it was said, 'AN EYE FOR AN EYE, AND A TOOTH FOR A TOOTH.'
"But I say to you, do not resist an evil person; but whoever slaps you on your right cheek, turn the other to him also.
"If anyone wants to sue you and take your shirt, let him have your coat also.
"Whoever forces you to go one mile, go with him two.
"Give to him who asks of you, and do not turn away from him who wants to borrow from you.


욥기 1장
사단이 욥을 시험하다
1   우스 땅에 욥이라 이름하는 사람이 있었는데 그 사람은 순전하고 정직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더라
2   그 소생은 남자가 일곱이요 여자가 셋이며
3   그 소유물은 양이 칠천이요 약대가 삼천이요 소가 오백 겨리요 암나귀가 오백이며 종도 많이 있었으니 이 사람은 동방 사람 중에 가장 큰 자라
4   그 아들들이 자기 생일이면 각각 자기의 집에서 잔치를 베풀고 그 누이 셋도 청하여 함께 먹고 마시므로
5   그 잔치 날이 지나면 욥이 그들을 불러다가 성결케 하되 아침에 일어나서 그들의 명수대로 번제를 드렸으니 이는 욥이 말하기를 혹시 내 아들들이 죄를 범하여 마음으로 하나님을 배반하였을까 함이라 욥의 행사가 항상 이러하였더라
6   하루는 하나님의 아들들이 와서 여호와 앞에 섰고 사단도 그들 가운데 왔는지라
7   여호와께서 사단에게 이르시되 네가 어디서 왔느냐 사단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가로되 땅에 두루 돌아 여기 저기 다녀 왔나이다
8   여호와께서 사단에게 이르시되 네가 내 종 욥을 유의하여 보았느냐 그와 같이 순전하고 정직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가 세상에 없느니라
9   사단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가로되 욥이 어찌 까닭 없이 하나님을 경외하리이까
10   주께서 그와 그 집과 그 모든 소유물을 산울로 두르심이 아니니이까 주께서 그 손으로 하는바를 복되게 하사 그 소유물로 땅에 널리게 하셨음이니이다
11   이제 주의 손을 펴서 그의 모든 소유물을 치소서 그리하시면 정녕 대면하여 주를 욕하리이다
12   여호와께서 사단에게 이르시되 내가 그의 소유물을 다 네 손에 붙이노라 오직 그의 몸에는 네 손을 대지 말지니라 사단이 곧 여호와 앞에서 물러가니라
욥이 자녀와 재산을 잃다
13   하루는 욥의 자녀들이 그 맏형의 집에서 식물을 먹으며 포도주를 마실 때에
14   사자가 욥에게 와서 고하되 소는 밭을 갈고 나귀는 그 곁에서 풀을 먹는데
15   스바 사람이 갑자기 이르러 그것들을 빼앗고 칼로 종을 죽였나이다 나만 홀로 피한고로 주인께 고하러 왔나이다
16   그가 아직 말할 때에 또 한 사람이 와서 고하되 하나님의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서 양과 종을 살라 버렸나이다 나만 홀로 피한고로 주인께 고하러 왔나이다
17   그가 아직 말할 때에 또 한 사람이 와서 고하되 갈대아 사람이 세 떼를 지어 갑자기 약대에게 달려들어 그것을 빼앗으며 칼로 종을 죽였나이다 나만 홀로 피한고로 주인께 고하러 왔나이다
18   그가 아직 말할 때에 또 한 사람이 와서 고하되 주인의 자녀들이 그 맏형의 집에서 식물을 먹으며 포도주를 마시더니
19   거친 들에서 대풍이 와서 집 네 모퉁이를 치매 그 소년들 위에 무너지므로 그들이 죽었나이다 나만 홀로 피한고로 주인께 고하러 왔나이다 한지라
20   욥이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경배하며
21   가로되 내가 모태에서 적신이 나왔사온즉 또한 적신이 그리로 돌아 가올찌라 주신 자도 여호와시요 취하신 자도 여호와시오니 여호와의 이름이 찬송을 받으실찌니이다 하고
22   이 모든 일에 욥이 범죄하지 아니하고 하나님을 향하여 어리석게 원망하지 아니하니라
Job 1장 [NASB]    
There was a man in the land of Uz whose name was Job; and that man was blameless, upright, fearing God and turning away from evil.
Seven sons and three daughters were born to him.
His possessions also were 7,000 sheep, 3,000 camels, 500 yoke of oxen, 500 female donkeys, and very many servants; and that man was the greatest of all the men of the east.
His sons used to go and hold a feast in the house of each one on his day, and they would send and invite their three sisters to eat and drink with them.
When the days of feasting had completed their cycle, Job would send and consecrate them, rising up early in the morning and offering burnt offerings according to the number of them all; for Job said, "Perhaps my sons have sinned and cursed God in their hearts." Thus Job did continually.
Now there was a day when the sons of God came to present themselves before the LORD, and Satan also came among them.
The LORD said to Satan, "From where do you come?" Then Satan answered the LORD and said, "From roaming about on the earth and walking around on it."
The LORD said to Satan, "Have you considered My servant Job? For there is no one like him on the earth, a blameless and upright man, fearing God and turning away from evil."
Then Satan answered the LORD, "Does Job fear God for nothing?
"Have You not made a hedge about him and his house and all that he has, on every side? You have blessed the work of his hands, and his possessions have increased in the land.
"But put forth Your hand now and touch all that he has; he will surely curse You to Your face."
Then the LORD said to Satan, "Behold, all that he has is in your power, only do not put forth your hand on him." So Satan departed from the presence of the LORD.
Now on the day when his sons and his daughters were eating and drinking wine in their oldest brother's house,
a messenger came to Job and said, "The oxen were plowing and the donkeys feeding beside them,
and the Sabeans attacked and took them. They also slew the servants with the edge of the sword, and I alone have escaped to tell you."
While he was still speaking, another also came and said, "The fire of God fell from heaven and burned up the sheep and the servants and consumed them, and I alone have escaped to tell you."
While he was still speaking, another also came and said, "The Chaldeans formed three bands and made a raid on the camels and took them and slew the servants with the edge of the sword, and I alone have escaped to tell you."
While he was still speaking, another also came and said, "Your sons and your daughters were eating and drinking wine in their oldest brother's house,
and behold, a great wind came from across the wilderness and struck the four corners of the house, and it fell on the young people and they died, and I alone have escaped to tell you."
Then Job arose and tore his robe and shaved his head, and he fell to the ground and worshiped.
He said, "Naked I came from my mother's womb, And naked I shall return there The LORD gave and the LORD has taken away. Blessed be the name of the LORD."
Through all this Job did not sin nor did he blame God.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4 on: January 23, 2022, 01:11:05 PM »
Хороший ток...
https://www.youtube.com/watch?v=ZP2f2CJ6z3M
При возникновении дуги, потребление падает...

Хороший ток..
https://www.youtube.com/watch?v=KQo8axiDKvM
https://www.youtube.com/watch?v=Q_6_SKOI-Iw
Алюминий


아무리 생각해도 의심을 떨쳐버릴 수가 없다. ;D 8)
저늠아 저 속에 뭔가 꿍꿍이가 있는 것 같은데....... 그게 뭘까.... 8) 8)
 
내는 아무리 용써도 쇠를 녹일정도는 아니였거덩...... ;D ;D ;D ::)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5 on: January 23, 2022, 01:19:41 PM »
 
111 техно позитив
https://www.youtube.com/watch?v=fJyoaOT8LZw&t=5s

Усилитель мощности на нелинейном элементе.
https://www.youtube.com/watch?v=8n4RU639io8&t=31s

пространственное поле_4
https://www.youtube.com/watch?v=DZCo6T1uuiA

Эфирный генератор.Практика часть 2. Разгон.
https://www.youtube.com/watch?v=uaemsWcuSgo

1watt Smith pounding 40w throughput
https://www.youtube.com/watch?v=O2NX59OPZt4&t=11s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6 on: January 23, 2022, 02:28:29 PM »
Отличный ток.
https://www.youtube.com/watch?v=Y5JACe60Sz8
При замыкании потребление уменьшается

보류.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7 on: January 24, 2022, 07:50:02 PM »
 
여호수아 5장
1   요단 서편의 아모리 사람의 모든 왕과 해변의 가나안 사람의 모든 왕이 여호와께서 요단 물을 이스라엘 자손들 앞에서 말리시고 1)우리를 건네셨음을 듣고 마음이 녹았고 이스라엘 자손들의 연고로 정신을 잃었더라
이스라엘이 길갈에서 할례를 받다
2   그 때에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시되 너는 부싯돌로 칼을 만들어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다시 할례를 행하라 하시매
3   여호수아가 부싯돌로 칼을 만들어 할례산에서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할례를 행하니라
4   여호수아가 할례를 시행한 까닭은 이것이니 애굽에서 나온 모든 백성 중 남자 곧 모든 군사는 애굽에서 나온 후 광야 노중에서 죽었는데
5   그 나온 백성은 다 할례를 받았으나 오직 애굽에서 나온 후 광야 노중에서 난 자는 할례를 받지 못하였음이라
6   이스라엘 자손들이 여호와의 말씀을 청종치 아니하므로 여호와께서 그들에게 대하여 맹세하사 그들의 열조에게 맹세하여 우리에게 주마 하신 땅 곧 젖과 꿀이 흐르는 땅을 그들로 보지 못하게 하리라 하시매 애굽에서 나온 족속 곧 군사들이 다 멸절하기까지 사십년 동안을 광야에 행하였더니
7   그들의 대를 잇게 하신 이 자손에게 여호수아가 할례를 행하였으니 길에서는 그들에게 할례를 행치 못하였으므로 할례 없는 자가 되었음이었더라
8   온 백성에게 할례 행하기를 필하매 백성이 진중 각 처소에 처하여 낫기를 기다릴 때에
9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시되 내가 오늘날 애굽의 수치를 너희에게서 굴러가게 하였다 하셨으므로 그곳 이름을 오늘까지 2)길갈이라 하느니라
10   이스라엘 자손들이 길갈에 진 쳤고 그 달 십 사일 저녁에는 여리고 평지에서 유월절을 지켰고
11   유월절 이튿날에 그 땅 소산을 먹되 그 날에 무교병과 볶은 곡식을 먹었더니
12   그 땅 소산을 먹은 다음 날에 만나가 그쳤으니 이스라엘 사람들이 다시는 만나를 얻지 못하였고 그 해에 가나안 땅의 열매를 먹었더라
칼을 든 여호와의 군대장관
13   여호수아가 여리고에 가까왔을 때에 눈을 들어본즉 한 사람이 칼을 빼어 손에 들고 마주섰는지라 여호수아가 나아가서 그에게 묻되 너는 우리를 위하느냐 우리의 대적을 위하느냐
14   그가 가로되 아니라 나는 여호와의 군대장관으로 이제 왔느니라 여호수아가 땅에 엎드려 절하고 가로되 나의 주여 종에게 무슨 말씀을 하려 하시나이까
15   여호와의 군대장관이 여호수아에게 이르되 네 발에서 신을 벗으라 네가 선 곳은 거룩하니라 여호수아가 그대로 행하니라
Joshua 5장 [NASB]    
Now it came about when all the kings of the Amorites who were beyond the Jordan to the west, and all the kings of the Canaanites who were by the sea, heard how the LORD had dried up the waters of the Jordan before the sons of Israel until they had crossed, that their hearts melted, and there was no spirit in them any longer because of the sons of Israel.
At that time the LORD said to Joshua, "Make for yourself flint knives and circumcise again the sons of Israel the second time."
So Joshua made himself flint knives and circumcised the sons of Israel at Gibeath-haaraloth.
This is the reason why Joshua circumcised them: all the people who came out of Egypt who were males, all the men of war, died in the wilderness along the way after they came out of Egypt.
For all the people who came out were circumcised, but all the people who were born in the wilderness along the way as they came out of Egypt had not been circumcised.
For the sons of Israel walked forty years in the wilderness, until all the nation, that is, the men of war who came out of Egypt, perished because they did not listen to the voice of the LORD, to whom the LORD had sworn that He would not let them see the land which the LORD had sworn to their fathers to give us, a land flowing with milk and honey.
Their children whom He raised up in their place, Joshua circumcised; for they were uncircumcised, because they had not circumcised them along the way.
Now when they had finished circumcising all the nation, they remained in their places in the camp until they were healed.
Then the LORD said to Joshua, "Today I have rolled away the reproach of Egypt from you." So the name of that place is called Gilgal to this day.
While the sons of Israel camped at Gilgal they observed the Passover on the evening of the fourteenth day of the month on the desert plains of Jericho.
On the day after the Passover, on that very day, they ate some of the produce of the land, unleavened cakes and parched grain.
The manna ceased on the day after they had eaten some of the produce of the land, so that the sons of Israel no longer had manna, but they ate some of the yield of the land of Canaan during that year.
Now it came about when Joshua was by Jericho, that he lifted up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a man was standing opposite him with his sword drawn in his hand, and Joshua went to him and said to him, "Are you for us or for our adversaries?"
He said, "No; rather I indeed come now as captain of the host of the LORD." And Joshua fell on his face to the earth, and bowed down, and said to him, "What has my lord to say to his servant?"
The captain of the LORD'S host said to Joshua, "Remove your sandals from your feet, for the place where you are standing is holy." And Joshua did so.







바알브올(Baal of Peor)
‘브올에서 섬긴 바알’이라는 뜻으로 지명이거나 모압의 우상신의 이름으로 본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싯딤에서 머물고 있을 때 모압 여인들의 유혹으로 인해 그들과 행음하고 그들이 섬기던 바알브올에게 절하며 우상의 재물을 먹게 되었다(민 25:1-3). 여호와 하나님의 진노로 이스라엘 진중에 염병이 돌았으며, 이로 인해 죽은 자가 2만 4천 명이나 되었다(민 25:1-8).
시편 기자와 호세아 선지자는 이 사건을 역사적인 교훈으로 삼고자 했다. “저희가 또 바알브올과 연합하여 죽은 자에게 제사한 음식을 먹어서 그 행위로 주를 격노케 함을 인하여 재앙이 그 중에 유행하였도다”(시 106:28-29). “옛적에 내가 이스라엘 만나기를 광야에서 포도를 만남같이 하였으며 너희 열조 보기를 무화과나무에서 처음 맺힌 첫 열매를 봄같이 하였거늘 저희가 바알브올에 가서 부끄러운 우상에게 몸을 드림으로 저희의 사랑하는 우상같이 가증하여졌도다”(호 9:10).

길갈(Gilgal)
구약성경에서 길갈은 여러 곳으로 나온다.
여리고 동편 지역: ‘여리고 동편 지경’(수 4:19)으로 기록된 길갈은 후에 베냐민 지파에게 분배된 성읍이다. 이곳은 가나안을 정복하고 왕국이 세워지던 당시에 매우 중요한 정치, 군사, 종교적인 중심지였다. 많은 학자들은 이곳을 현재의 여리고 동쪽 3.7km 정도 지점에 위치한 ‘키르벳 엔 니틀레’라고 본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요단 강을 건넌 후 이곳에 진을 쳤으며(수 4:19), 요단에서 가져온 12개의 돌로 기념비를 세웠다(수 4:20-24). 길갈은 ‘굴러갔다’는 의미로 하나님께서 애굽의 수치를 이스라엘에게서 굴러가게 하셨음을 뜻한다(수 5:9). 여기서 길갈이 가나안 정복의 중요한 곳임을 알 수 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이곳에서 할례를 받았고(수 5:2-3), 유월절을 지켰으며(수 5:10), 여호수아는 하나님의 군대 장관을 만나 경배했다(수 5:13-15). 길갈에서 이스라엘 백성들은 기브온 거민에게 속아 조약을 맺었고(수 9:3-15), 그들의 요청을 받아 아모리 사람들과 전쟁을 하기도 했다(수 10:6-43).
한편 이곳은 사무엘이 해마다 벧엘, 길갈, 미스바 등을 순회할 때 다녀간 곳이며(삼상 7:16), 사무엘이 백성들을 모은 뒤 사울을 왕으로 삼은 곳인 동시에 그가 하나님께 버림받은 곳이기도 했다(삼상 11:14-15; 13:4-15; 15:17-29). 또한 이곳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제사드리던 곳이었다(삼상 10:8; 11:15; 15:21).
벧엘 북쪽 지역: 엘리야와 엘리사가 길갈을 거쳐 벧엘, 여리고로 갔는데(왕하 2:1-4; 4:38), 어떤 학자들은 이곳을 여리고 동편의 길갈과 동일한 곳으로 보기도 하지만, 또 다른 사람들은 벧엘에서 북쪽으로 약 12km 지점에 위치한 곳(현재의 ‘일률리에’)으로 본다. 이곳에서 엘리야와 엘리사는 요단 강으로 갔고, 강가에서 엘리야가 승천했다(왕하 2:7, 11).
사마리아 산지 성읍: 가나안의 왕들을 언급할 때 ‘길갈의 고임 왕’(수 12:23)이라고 했는데, 학자들은 사마리아 산지에 있던 성읍, 샤론 평야의 경계에 있던 성읍 등으로 본다.
베냐민의 땅, 글릴롯: ‘아둠밈 비탈 맞은편 글릴롯’(수 18:17)의 글릴롯을 길갈과 동일한 곳으로 본다. 이곳은 베냐민 지파의 땅으로 유다 지파와의 경계에 있었다.
세겜 근처: “이 두 산은 요단 강 저편 곧 해지는 편으로 가는 길 뒤 길갈 맞은편 …”(신 11:30)에서의 길갈은 그리심 산과 에발 산 사이의 세겜 근처로 추정된다.

므리바(Meribah)
물이 없어 이스라엘 백성이 모세와 다투고 하나님을 시험했던 곳으로 히브리어 ‘므리바’(meribah)는 다툼 혹은 분쟁의 뜻이다. 마라에서 물이 없다고 원망했던(출 15:23) 백성들은 르비딤에서 다시 한번 원망했다(출 17:7). 이 사건에 대해 하나님은 백성들로 하여금 기억하고 신앙에 있어서 경계할 부분으로 삼으시기 위해 이곳 지명을 ‘므리바’ 또는 ‘맛사’라고 부르셨다(출 17:1-7).

므리바 가데스(Meribah Kadesh)
물이 없다고 불평하는 이스라엘 백성들을 위해 모세가 바위를 쳐서 물을 내었던 곳이다(민 20:1-13). 이곳은 가데스 근처였으며 이 일로 인해 모세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못하게 되었다(신 32:51; 33:8).

놉 1(Nob)
예루살렘 북쪽에 위치한 베냐민 지파의 성읍이다(사 10:32).
사울 시대에는 이곳에 성막이 있었다고 보며, 놉의 제사장 아히멜렉은 자신을 찾아온 다윗과 소년들에게 새 진설병으로 교체하면서 물려낸 진설병을 주었다(삼상 21:1-6). 이렇게 아히멜렉이 다윗을 도와준 것을 안 사울은 놉의 제사장들 85명, 놉의 남녀와 아이들, 젖먹이들, 소와 나귀, 양을 모두 죽였다(삼상 22:18-19). 여기서 살아남은 사람은 아히멜렉의 아들이었던 아비아달뿐이었는데, 그는 도망쳐 다윗에게 갔다(삼상 22:20-23).
놉은 또한 바벨론 포로에서 귀환한 귀향민들의 정착지 중 하나이기도 했다(느 11:32).

놉 2(Noph)
애굽 카이로 남쪽으로 약 20km, 나일 강의 서쪽편에 위치해 있는 성읍이다. 이곳은 1,2 왕조 때 중요한 도시로 부각되었고 3왕조 때부터 애굽의 수도가 되었다가(호 9:6 참조) 5왕조 때부터 세력이 미약해졌다.
놉은 애굽에 거하고 있던 유대인들의 거주지역이었으며(사 19:13; 렘 44:1), 예레미야 선지자가 느부갓네살이 애굽을 침략하여 놉이 황무해지고 거민들도 없을 것이라고 예언했던 곳이기도 했다(렘 46:19).

이스비브놉(Ishbi-Benob)
블레셋 사람으로 다윗을 죽이려다 오히려 아비새에게 죽임을 당한 자이다(삼하 21:16-17).




민수기 24장
1   발람이 자기가 이스라엘을 축복하는 것을 여호와께서 선히 여기심을 보고 전과 같이 사술을 쓰지 아니하고 그 낯을 광야로 향하여
2   눈을 들어 이스라엘이 그 지파대로 거하는 것을 보는 동시에 하나님의 신이 그 위에 임하신지라
3   그가 노래를 지어 가로되 브올의 아들 발람이 말하며 눈을 감았던 자가 말하며
4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자, 전능자의 이상을 보는 자, 엎드려서 눈을 뜬 자가 말하기를
5   야곱이여 네 장막이, 이스라엘이여 네 거처가 어찌 그리 아름다운고
6   그 벌어짐이 골짜기 같고 강 가의 동산 같으며 여호와의 심으신 침향목들 같고 물 가의 백향목들 같도다
7   그 통에서는 물이 넘치겠고 그 종자는 많은 물 가에 있으리로다 그 왕이 아각보다 높으니 그 나라가 진흥하리로다
8   하나님이 그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으니 그 힘이 들소와 같도다 그 적국을 삼키고 그들의 뼈를 꺾으며 화살로 쏘아 꿰뚫으리로다
9   꿇어 앉고 누움이 수사자와 같고 암사자와도 같으니 일으킬 자 누구이랴 너를 축복하는 자마다 복을 받을 것이요 너를 저주하는 자마다 저주를 받을찌로다
발람의 마지막 예언
10   발락이 발람에게 노하여 손뼉을 치며 발람에게 말하되 내가 그대를 부른 것은 내 원수를 저주하라 함이어늘 그대가 이같이 세번 그들을 축복하였도다
11   그러므로 그대는 이제 그대의 곳으로 달려가라 내가 그대를 높여 심히 존귀케 하기로 뜻하였더니 여호와가 그대를 막아 존귀치 못하게 하셨도다
12   발람이 발락에게 이르되 당신이 내게 보낸 사자들에게 내가 고하여 이르지 아니하였나이까
13   가령 발락이 그 집에 은금을 가득히 채워서 내게 줄찌라도 나는 여호와의 말씀을 어기고 선악간 임의로 행하지 못하고 여호와께서 말씀하신대로 말하리라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14   이제 나는 내 백성에게로 돌아가거니와 들으소서 내가 이 백성이 후일에 당신의 백성에게 어떻게 할 것을 당신에게 고하리이다 하고
15   노래를 지어 가로되 브올의 아들 발람이 말하며 눈을 감았던 자가 말하며
16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자가 말하며 지극히 높으신 자의 지식을 아는 자, 전능자의 이상을 보는 자, 엎드려서 눈을 뜬 자가 말하기를
17   내가 그를 보아도 이 때의 일이 아니며 내가 그를 바라보아도 가까운 일이 아니로다 한 별이 야곱에게서 나오며 한 홀이 이스라엘에게서 일어나서 모압을 이 편에서 저 편까지 쳐서 파하고 또 2)소동하는 자식들을 다 멸하리로다
18   그 원수 에돔은 그들의 산업이 되며 그 원수 세일도 그들의 산업이 되고 그 동시에 이스라엘은 용감히 행동하리로다
19   주권자가 야곱에게서 나서 남은 자들을 그 성읍에서 멸절하리로다 하고
20   또 아말렉을 바라보며 노래를 지어 가로되 아말렉은 열국중 으뜸이나 종말은 멸망에 이르리로다 하고
21   또 가인 족속을 바라보며 노래를 지어 가로되 너의 거처가 견고하니 네 보금자리는 바위에 있도다
22   그러나 가인이 쇠미하리니 나중에는 앗수르의 포로가 되리로다 하고
23   또 노래를 지어 가로되 슬프다 하나님이 이 일을 행하시리니 그 때에 살 자가 누구이랴
24   깃딤 해변에서 배들이 와서 앗수르를 학대하며 에벨을 괴롭게 하리라마는 그도 멸망하리로다 하고
25   발람이 일어나 자기 곳으로 돌아갔고 발락도 자기 길로 갔더라
Numbers 24 [NASB]    
When Balaam saw that it pleased the LORD to bless Israel, he did not go as at other times to seek omens but he set his face toward the wilderness.
And Balaam lifted up his eyes and saw Israel camping tribe by tribe; and the Spirit of God came upon him.
He took up his discourse and said, "The oracle of Balaam the son of Beor, And the oracle of the man whose eye is opened;
The oracle of him who hears the words of God, Who sees the vision of the Almighty, Falling down, yet having his eyes uncovered,
How fair are your tents, O Jacob, Your dwellings, O Israel!
"Like valleys that stretch out, Like gardens beside the river, Like aloes planted by the LORD, Like cedars beside the waters.
"Water will flow from his buckets, And his seed will be by many waters, And his king shall be higher than Agag, And his kingdom shall be exalted.
"God brings him out of Egypt, He is for him like the horns of the wild ox He will devour the nations who are his adversaries, And will crush their bones in pieces, And shatter them with his arrows.
"He crouches, he lies down as a lion, And as a lion, who dares rouse him? Blessed is everyone who blesses you, And cursed is everyone who curses you."
Then Balak's anger burned against Balaam, and he struck his hands together; and Balak said to Balaam, "I called you to curse my enemies, but behold, you have persisted in blessing them these three times!
"Therefore, flee to your place now. I said I would honor you greatly, but behold, the LORD has held you back from honor."
Balaam said to Balak, "Did I not tell your messengers whom you had sent to me, saying,
'Though Balak were to give me his house full of silver and gold, I could not do anything contrary to the command of the LORD, either good or bad, of my own accord What the LORD speaks, that I will speak'?
"And now, behold, I am going to my people; come, and I will advise you what this people will do to your people in the days to come."
He took up his discourse and said, "The oracle of Balaam the son of Beor, And the oracle of the man whose eye is opened,
The oracle of him who hears the words of God, And knows the knowledge of the Most High, Who sees the vision of the Almighty, Falling down, yet having his eyes uncovered.
"I see him, but not now; I behold him, but not near; A star shall come forth from Jacob, A scepter shall rise from Israel, And shall crush through the forehead of Moab, And tear down all the sons of Sheth.
"Edom shall be a possession, Seir, its enemies, also will be a possession, While Israel performs valiantly.
"One from Jacob shall have dominion, And will destroy the remnant from the city."
And he looked at Amalek and took up his discourse and said, "Amalek was the first of the nations, But his end shall be destruction."
And he looked at the Kenite, and took up his discourse and said, "Your dwelling place is enduring, And your nest is set in the cliff.
"Nevertheless Kain will be consumed; How long will Asshur keep you captive?"
Then he took up his discourse and said, "Alas, who can live except God has ordained it?
"But ships shall come from the coast of Kittim, And they shall afflict Asshur and will afflict Eber; So they also will come to destruction."
Then Balaam arose and departed and returned to his place, and Balak also went his way.

민수기 25장
브올에서 생긴 일
1   이스라엘이 싯딤에 머물러 있더니 그 백성이 모압 여자들과 음행하기를 시작하니라
2   그 여자들이 그 신들에게 제사할 때에 백성을 청하매 백성이 먹고 그들의 신들에게 절하므로
3   이스라엘이 바알브올에게 부속된지라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시니라
4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백성의 두령들을 잡아 태양을 향하여 여호와 앞에 목매어 달라 그리하면 여호와의 진노가 이스라엘에게서 떠나리라
5   모세가 이스라엘 사사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각기 관할하는 자 중에 바알브올에게 부속한 사람들을 죽이라 하니라
6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회막 문에서 울 때에 이스라엘 자손 한 사람이 모세와 온 회중의 목전에 미디안의 한 여인을 데리고 그 형제에게로 온지라
7   제사장 아론의 손자 엘르아살의 아들 비느하스가 보고 회중의 가운데서 일어나 손에 창을 들고
8   그 이스라엘 남자를 따라 그의 막에 들어가서 이스라엘 남자와 그 여인의 배를 꿰뚫어서 두 사람을 죽이니 염병이 이스라엘 자손에게서 그쳤더라
9   그 염병으로 죽은 자가 이만 사천명이었더라
10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11   제사장 아론의 손자 엘르아살의 아들 비느하스가 나의 질투심으로 질투하여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나의 노를 돌이켜서 나의 질투심으로 그들을 진멸하지 않게 하였도다
12   그러므로 말하라 내가 그에게 나의 평화의 언약을 주리니
13   그와 그 후손에게 영원한 제사장 직분의 언약이라 그가 그 하나님을 위하여 질투하여 이스라엘 자손을 속죄하였음이니라
14   죽임을 당한 이스라엘 남자 곧 미디안 여인과 함께 죽임을 당한 자의 이름은 시므리니 살루의 아들이요 시므온인의 종족 중 한 족장이며
15   죽임을 당한 미디안 여인의 이름은 고스비니 수르의 딸이라 수르는 미디안 백성 한 종족의 두령이었더라
16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17   미디안인들을 박해하며 그들을 치라
18   이는 그들이 궤계로 너희를 박해하되 브올의 일과 미디안 족장의 딸 곧 브올의 일로 염병이 일어난 날에 죽임을 당한 그들의 자매 고스비의 사건으로 너희를 유혹하였음이니라
Numbers 25 [NASB]    
While Israel remained at Shittim, the people began to play the harlot with the daughters of Moab.
For they invited the people to the sacrifices of their gods, and the people ate and bowed down to their gods.
So Israel joined themselves to Baal of Peor, and the LORD was angry against Israel.
The LORD said to Moses, "Take all the leaders of the people and execute them in broad daylight before the LORD, so that the fierce anger of the LORD may turn away from Israel."
So Moses said to the judges of Israel, "Each of you slay his men who have joined themselves to Baal of Peor."
Then behold, one of the sons of Israel came and brought to his relatives a Midianite woman, in the sight of Moses and in the sight of all the congregation of the sons of Israel, while they were weeping at the doorway of the tent of meeting.
When Phinehas the son of Eleazar, the son of Aaron the priest, saw it, he arose from the midst of the congregation and took a spear in his hand,
and he went after the man of Israel into the tent and pierced both of them through, the man of Israel and the woman, through the body. So the plague on the sons of Israel was checked.
Those who died by the plague were 24,000.
Then the LORD spoke to Moses, saying,
"Phinehas the son of Eleazar, the son of Aaron the priest, has turned away My wrath from the sons of Israel in that he was jealous with My jealousy among them, so that I did not destroy the sons of Israel in My jealousy.
"Therefore say, 'Behold, I give him My covenant of peace;
and it shall be for him and his descendants after him, a covenant of a perpetual priesthood, because he was jealous for his God and made atonement for the sons of Israel.'"
Now the name of the slain man of Israel who was slain with the Midianite woman, was Zimri the son of Salu, a leader of a father's household among the Simeonites.
The name of the Midianite woman who was slain was Cozbi the daughter of Zur, who was head of the people of a father's household in Midian.
Then the LORD spoke to Moses, saying,
"Be hostile to the Midianites and strike them;
for they have been hostile to you with their tricks, with which they have deceived you in the affair of Peor and in the affair of Cozbi, the daughter of the leader of Midian, their sister who was slain on the day of the plague because of Peor."

민수기 33장
모세와 아론의 관할하에 그 항오대로 애굽 땅에서 나오던 때의 노정
1   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와 아론의 관할하에 그 항오대로 애굽 땅에서 나오던 때의 노정이 이러하니라
2   모세가 여호와의 명대로 그 노정을 따라 그 진행한 것을 기록하였으니 그 진행한대로 그 노정은 이러하니라
3   그들이 정월 십오일에 라암셋에서 발행하였으니 곧 유월절 다음 날이라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 모든 사람의 목전에서 큰 권능으로 나왔으니
4   애굽인은 여호와께서 그들 중에 치신 그 모든 장자를 장사하는 때라 여호와께서 그들의 신들에게도 벌을 주셨더라
5   이스라엘 자손이 라암셋에서 발행하여 숙곳에 진 쳤고
6   숙곳에서 발행하여 광야 끝 에담에 진 쳤고
7   에담에서 발행하여 바알스본 앞 비하히롯으로 돌아가서 믹돌 앞에 진 쳤고
8   하히롯 앞에서 발행하여 바다 가운데로 지나 광야에 이르고 에담 광야로 삼일 길쯤 들어가서 마라에 진 쳤고
9   마라에서 발행하여 엘림에 이르니 엘림에는 샘물 열 둘과 종려 칠십 주가 있으므로 거기 진 쳤고
10   엘림에서 발행하여 홍해 가에 진 쳤고
11   홍해 가에서 발행하여 신 광야에 진 쳤고
12   신 광야에서 발행하여
13   돕가에 진 쳤고 돕가에서 발행하여 알루스에 진 쳤고
14   알루스에서 발행하여 르비딤에 진 쳤는데 거기는 백성의 마실 물이 없었더라
15   르비딤에서 발행하여 시내 광야에 진 쳤고
16   시내 광야에서 발행하여 기브롯핫다아와에 진 쳤고
17   기브롯핫다아와에서 발행하여 하세롯에 진 쳤고
18   하세롯에서 발행하여 릿마에 진 쳤고
19   릿마에서 발행하여 림몬베레스에 진 쳤고
20   림몬베레스에서 발행하여 립나에 진 쳤고
21   립나에서 발행하여 릿사에 진 쳤고
22   릿사에서 발행하여 그헬라다에 진 쳤고
23   그헬라다에서 발행하여 세벨산에 진 쳤고
24   세벨산에서 발행하여 하라다에 진 쳤고
25   하라다에서 발행하여 막헬롯에 진 쳤고
26   막헬롯에서 발행하여 다핫에 진 쳤고
27   다핫에서 발행하여 데라에 진 쳤고
28   데라에서 발행하여 밋가에 진 쳤고
29   밋가에서 발행하여 하스모나에 진 쳤고
30   하스모나에서 발행하여 모세롯에 진 쳤고
31   모세롯에서 발행하여 브네야아간에 진 쳤고
32   브네야아간에서 발행하여 홀하깃갓에 진 쳤고
33   홀하깃갓에서 발행하여 욧바다에 진 쳤고
34   욧바다에서 발행하여 아브로나에 진 쳤고
35   아브로나에서 발행하여 에시온게벨에 진 쳤고
36   에시온게벨에서 발행하여 신 광야 곧 가데스에 진 쳤고
37   가데스에서 발행하여 에돔 국경 호르산에 진 쳤더라
38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 땅에서 나온지 사십년 오월 일일에 제사장 아론이 여호와의 명으로 호르산에 올라가 거기서 죽었으니
39   아론이 호르산에서 죽던 때에 나이 일백 이십 삼세이었더라
40   가나안 땅 남방에 거한 가나안 사람 아랏왕이 이스라엘의 옴을 들었더라
41   그들이 호르산에서 발행하여 살모나에 진 쳤고
42   살모나에서 발행하여 부논에 진 쳤고
43   부논에서 발행하여 오봇에 진 쳤고
44   오봇에서 발행하여 모압 변경 이예아바림에 진 쳤고
45   이임에서 발행하여 디본갓에 진 쳤고
46   디본갓에서 발행하여 알몬디블라다임에 진 쳤고
47   알몬디블라다임에서 발행하여 느보 앞 아바림산에 진 쳤고
48   아바림산에서 발행하여 여리고 맞은편 요단 가 모압 평지에 진 쳤으니
49   요단 가 모압 평지의 진이 벧여시못에서부터 아벨싯딤에 미쳤었더라
가나안 땅을 제비 뽑아 나누다
50   여리고 맞은편 요단 가 모압 평지에서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51   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여 그들에게 이르라 너희가 요단을 건너 가나안 땅에 들어가거든
52   그 땅 거민을 너희 앞에서 다 몰아내고 그 새긴 석상과 부어 만든 우상을 다 파멸하며 산당을 다 훼파하고
53   그 땅을 취하여 거기 거하라 내가 그 땅을 너희 산업으로 너희에게 주었음이라
54   너희의 가족을 따라서 그 땅을 제비 뽑아 나눌 것이니 수가 많으면 많은 기업을 주고 적으면 적은 기업을 주되 각기 제비 뽑힌대로 그 소유가 될 것인즉 너희 열조의 지파를 따라 기업을 얻을 것이니라
55   너희가 만일 그 땅 거민을 너희 앞에서 몰아내지 아니하면 너희의 남겨둔 자가 너희의 눈에 가시와 너희의 옆구리에 찌르는 것이 되어 너희 거하는 땅에서 너희를 괴롭게 할 것이요
56   나는 그들에게 행하기로 생각한 것을 너희에게 행하리라
Numbers 33장 [NASB]    
These are the journeys of the sons of Israel, by which they came out from the land of Egypt by their armies, under the leadership of Moses and Aaron.
Moses recorded their starting places according to their journeys by the command of the LORD, and these are their journeys according to their starting places.
They journeyed from Rameses in the first month, on the fifteenth day of the first month; on the next day after the Passover the sons of Israel started out boldly in the sight of all the Egyptians,
while the Egyptians were burying all their firstborn whom the LORD had struck down among them. The LORD had also executed judgments on their gods.
Then the sons of Israel journeyed from Rameses and camped in Succoth.
They journeyed from Succoth and camped in Etham, which is on the edge of the wilderness.
They journeyed from Etham and turned back to Pi-hahiroth, which faces Baal-zephon, and they camped before Migdol.
They journeyed from before Hahiroth and passed through the midst of the sea into the wilderness; and they went three days' journey in the wilderness of Etham and camped at Marah.
They journeyed from Marah and came to Elim; and in Elim there were twelve springs of water and seventy palm trees, and they camped there.
They journeyed from Elim and camped by the Red Sea.
They journeyed from the Red Sea and camped in the wilderness of Sin.
They journeyed from the wilderness of Sin and camped at Dophkah.
They journeyed from Dophkah and camped at Alush.
They journeyed from Alush and camped at Rephidim; now it was there that the people had no water to drink.
They journeyed from Rephidim and camped in the wilderness of Sinai.
They journeyed from the wilderness of Sinai and camped at Kibroth-hattaavah.
They journeyed from Kibroth-hattaavah and camped at Hazeroth.
They journeyed from Hazeroth and camped at Rithmah.
They journeyed from Rithmah and camped at Rimmon-perez.
They journeyed from Rimmon-perez and camped at Libnah.
They journeyed from Libnah and camped at Rissah.
They journeyed from Rissah and camped in Kehelathah.
They journeyed from Kehelathah and camped at Mount Shepher.
They journeyed from Mount Shepher and camped at Haradah.
They journeyed from Haradah and camped at Makheloth.
They journeyed from Makheloth and camped at Tahath.
They journeyed from Tahath and camped at Terah.
They journeyed from Terah and camped at Mithkah.
They journeyed from Mithkah and camped at Hashmonah.
They journeyed from Hashmonah and camped at Moseroth.
They journeyed from Moseroth and camped at Bene-jaakan.
They journeyed from Bene-jaakan and camped at Hor-haggidgad.
They journeyed from Hor-haggidgad and camped at Jotbathah.
They journeyed from Jotbathah and camped at Abronah.
They journeyed from Abronah and camped at Ezion-geber.
They journeyed from Ezion-geber and camped in the wilderness of Zin, that is, Kadesh.
They journeyed from Kadesh and camped at Mount Hor, at the edge of the land of Edom.
Then Aaron the priest went up to Mount Hor at the command of the LORD, and died there in the fortieth year after the sons of Israel had come from the land of Egypt, on the first day in the fifth month.
Aaron was one hundred twenty-three years old when he died on Mount Hor.
Now the Canaanite, the king of Arad who lived in the Negev in the land of Canaan, heard of the coming of the sons of Israel.
Then they journeyed from Mount Hor and camped at Zalmonah.
They journeyed from Zalmonah and camped at Punon.
They journeyed from Punon and camped at Oboth.
They journeyed from Oboth and camped at Iye-abarim, at the border of Moab.
They journeyed from Iyim and camped at Dibon-gad.
They journeyed from Dibon-gad and camped at Almon-diblathaim.
They journeyed from Almon-diblathaim and camped in the mountains of Abarim, before Nebo.
They journeyed from the mountains of Abarim and camped in the plains of Moab by the Jordan opposite Jericho.
They camped by the Jordan, from Beth-jeshimoth as far as Abel-shittim in the plains of Moab.
Then the LORD spoke to Moses in the plains of Moab by the Jordan opposite Jericho, saying,
"Speak to the sons of Israel and say to them, 'When you cross over the Jordan into the land of Canaan,
then you shall drive out all the inhabitants of the land from before you, and destroy all their figured stones, and destroy all their molten images and demolish all their high places;
and you shall take possession of the land and live in it, for I have given the land to you to possess it.
'You shall inherit the land by lot according to your families; to the larger you shall give more inheritance, and to the smaller you shall give less inheritance. Wherever the lot falls to anyone, that shall be his. You shall inherit according to the tribes of your fathers.
'But if you do not drive out the inhabitants of the land from before you, then it shall come about that those whom you let remain of them will become as pricks in your eyes and as thorns in your sides, and they will trouble you in the land in which you live.
'And as I plan to do to them, so I will do to you.'"
 
 
 
 
민수기 발람(람세스 2세)이 히타이트 무와탈리스 2세를 공격하기 위해 군대를 진행시킨 루트다.
람세스 2세의 첫번째 공격목표는 블레셋이였다.
그래서 람세스2세가 시나이반도 해변을 따라 남하해서 홍해를 건넌 것은 블레셋을 후방에서 공격하기 위한 치밀한 공격전략이였다.
여호수아는 블레셋인이다.
여기서 극적인 상황이 발생한다.

아비멜렉/아말렉 모두 블레셋의 다른 이름이다.

Numbers This is the route that Balaam (Ramses II) advanced his army to attack the Hittite Muwatalis II.
Ramses II's first target of attack was the Philistines.
So, when Ramses II crossed the Red Sea by going south along the coast of the Sinai Peninsula, it was a sophisticated attack strategy to attack the Philistines from the rear.
Joshua is a Philistine.
Here something dramatic happens.

Both Abimelech/Amalek are different names for the Philistines.
 




민수기 17장
반석에서 물이 나다(민 20:1-13)
1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여호와의 명령대로 신 광야에서 떠나 그 노정대로 행하여 르비딤에 장막을 쳤으나 백성이 마실 물이 없는지라
2   백성이 모세와 다투어 가로되 우리에게 물을 주어 마시게 하라 모세가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어찌하여 나와 다투느냐 너희가 어찌하여 여호와를 시험하느냐
3   거기서 백성이 물에 갈하매 그들이 모세를 대하여 원망하여 가로되 당신이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어서 우리와 우리 자녀와 우리 생축으로 목말라 죽게 하느냐
4   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어 가로되 내가 이 백성에게 어떻게 하리이까 그들이 얼마 아니면 내게 돌질 하겠나이다
5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백성 앞을 지나가서 이스라엘 장로들을 데리고 하수를 치던 네 지팡이를 손에 잡고 가라
6   내가 거기서 호렙산 반석 위에 너를 대하여 서리니 너는 반석을 치라 그것에서 물이 나리니 백성이 마시리라 모세가 이스라엘 장로들의 목전에서 그대로 행하니라
7   그가 그곳 이름을 맛사라 또는 므리바라 불렀으니 이는 이스라엘 자손이 다투었음이요 또는 그들이 여호와를 시험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 중에 계신가 아닌가 하였음이더라
아말렉과 싸우다
8   때에 아말렉이 이르러 이스라엘과 르비딤에서 싸우니라
9   모세가 여호수아에게 이르되 우리를 위하여 사람들을 택하여 나가서 아말렉과 싸우라 내일 내가 하나님의 지팡이를 손에 잡고 산꼭대기에 서리라
10   여호수아가 모세의 말대로 행하여 아말렉과 싸우고 모세와 아론과 훌은 산꼭대기에 올라가서
11   모세가 손을 들면 이스라엘이 이기고 손을 내리면 아말렉이 이기더니
12   모세의 팔이 피곤하매 그들이 돌을 가져다가 모세의 아래에 놓아 그로 그 위에 앉게 하고 아론과 훌이 하나는 이편에서, 하나는 저편에서 모세의 손을 붙들어 올렸더니 그 손이 해가 지도록 내려오지 아니한지라
13   여호수아가 칼날로 아말렉과 그 백성을 쳐서 파하니라
14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이것을 책에 기록하여 기념하게 하고 여호수아의 귀에 외워 들리라 내가 아말렉을 도말하여 천하에서 기억함이 없게 하리라
15   모세가 단을 쌓고 그 이름을 여호와 닛시라 하고
16   가로되 여호와께서 맹세하시기를 여호와가 아말렉으로 더불어 대대로 싸우리라 하셨다 하였더라
Exodus 17장 [NASB]    
Then all the congregation of the sons of Israel journeyed by stages from the wilderness of Sin, according to the command of the LORD, and camped at Rephidim, and there was no water for the people to drink.
Therefore the people quarreled with Moses and said, "Give us water that we may drink " And Moses said to them, "Why do you quarrel with me? Why do you test the LORD?"
But the people thirsted there for water; and they grumbled against Moses and said, "Why, now, have you brought us up from Egypt, to kill us and our children and our livestock with thirst?"
So Moses cried out to the LORD, saying, "What shall I do to this people? A little more and they will stone me."
Then the LORD said to Moses, "Pass before the people and take with you some of the elders of Israel; and take in your hand your staff with which you struck the Nile, and go.
"Behold, I will stand before you there on the rock at Horeb; and you shall strike the rock, and water will come out of it, that the people may drink." And Moses did so in the sight of the elders of Israel.
He named the place Massah and Meribah because of the quarrel of the sons of Israel, and because they tested the LORD, saying, "Is the LORD among us, or not?"
Then Amalek came and fought against Israel at Rephidim.
So Moses said to Joshua, "Choose men for us and go out, fight against Amalek Tomorrow I will station myself on the top of the hill with the staff of God in my hand."
Joshua did as Moses told him, and fought against Amalek; and Moses, Aaron, and Hur went up to the top of the hill.
So it came about when Moses held his hand up, that Israel prevailed, and when he let his hand down, Amalek prevailed.
But Moses' hands were heavy. Then they took a stone and put it under him, and he sat on it; and Aaron and Hur supported his hands, one on one side and one on the other. Thus his hands were steady until the sun set.
So Joshua overwhelmed Amalek and his people with the edge of the sword.
Then the LORD said to Moses, "Write this in a book as a memorial and recite it to Joshua, that I will utterly blot out the memory of Amalek from under heaven."
Moses built an altar and named it The LORD is My Banner;
and he said, "The LORD has sworn; the LORD will have war against Amalek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이집트 람세스 2세가 이끄는 60만 대군이 후방에서 공격하자 블레셋이 싸워볼 생각을 하지않고 곧바로 항복해 이집트군에 합류한다.
분리된 두 개의 신전이 이집트와 블레셋을 나타내고, 합체신전이 이집트와 블레셋이 합류했다는 뜻이다.
이것이 모세의 명령으로 여호수아가 공격한 아말렉이다.
바울도 로마에 항복하고 곧바로 로마군에 합류해 전장을 누볐다.
여호수아도 마찬가지다.
When the 600,000 army led by Ramses II of Egypt attacked from the rear, the Philistines did not intend to fight and immediately surrendered and joined the Egyptian army.
The two separate temples represent Egypt and the Philistines, and the united temple means that Egypt and the Philistines joined.
This is the Amalek that Joshua attacked at the command of Moses.
Paul also surrendered to Rome and immediately joined the Roman army and ran the battlefield.
So is Joshua.
 
Exodus 14 [NASB]
"As for you, lift up your staff and stretch out your hand over the sea and divide it, and the sons of Israel shall go through the midst of the sea on dry land.
"As for Me, behold, I will harden the hearts of the Egyptians so that they will go in after them; and I will be honored through Pharaoh and all his army, through his chariots and his horsemen.
"Then the Egyptians will know that I am the LORD, when I am honored through Pharaoh, through his chariots and his horsemen."
The angel of God, who had been going before the camp of Israel, moved and went behind them; and the pillar of cloud moved from before them and stood behind them.
So it came between the camp of Egypt and the camp of Israel; and there was the cloud along with the darkness, yet it gave light at night. Thus the one did not come near the other all night.
Then Moses stretched out his hand over the sea; and the LORD swept the sea back by a strong east wind all night and turned the sea into dry land, so the waters were divided.
The sons of Israel went through the midst of the sea on the dry land, and the waters were like a wall to them on their right hand and on their left.
Then the Egyptians took up the pursuit, and all Pharaoh's horses, his chariots and his horsemen went in after them into the midst of the sea.

히브리인들은 이집트와도 원수고,
바벨론유수로 메소포타미아와도 원수고,
로마와도 원수다.
이집트를 도와서 싸운 블레셋이 로마 천국에 올라간 후대 사두개인들에 의해 역사가 왜곡됐다.
The Hebrews are enemies of Egypt,
They are enemies with Mesopotamia through the Babylonian exile,
He is also an enemy of Rome.
History was distorted by the later Sadducees, who ascended to the Roman heavens by the Philistines who fought to help Egypt.



 
이스라엘 자손의 애굽 탈출
37   이스라엘 자손이 라암셋에서 발행하여 숙곳에 이르니 유아 외에 보행하는 장정이 육십만 가량이요
38   중다한 잡족과 양과 소와 심히 많은 생축이 그들과 함께하였으며
39   그들이 가지고 나온 발교되지 못한 반죽으로 무교병을 구웠으니 이는 그들이 애굽에서 쫓겨남으로 지체할 수 없었음이며 아무 양식도 준비하지 못하였음이었더라
40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에 거주한 지 사백 삼십년이라
41   사백 삼십년이 마치는 그 날에 여호와의 군대가 다 애굽 땅에서 나왔은즉
42   이 밤은 그들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심을 인하여 여호와 앞에 지킬 것이니 이는 여호와의 밤이라 이스라엘 자손이 다 대대로 지킬 것이니라
Exodus 12 [NASB]
Now the sons of Israel journeyed from Rameses to Succoth, about six hundred thousand men on foot, aside from children.
A mixed multitude also went up with them, along with flocks and herds, a very large number of livestock.
They baked the dough which they had brought out of Egypt into cakes of unleavened bread. For it had not become leavened, since they were driven out of Egypt and could not delay, nor had they prepared any provisions for themselves.
Now the time that the sons of Israel lived in Egypt was four hundred and thirty years.
And at the end of four hundred and thirty years, to the very day, all the hosts of the LORD went out from the land of Egypt.
It is a night to be observed for the LORD for having brought them out from the land of Egypt; this night is for the LORD, to be observed by all the sons of Israel throughout their generations.




카데시 전투 수행과정을 히브리 노예들이 조미료-MSG를 다량 투척해 소스화해서 출애굽기와 민수기에 아주 잘 보관해놨다.
이집트군이 60만명이다.
람세스 2세 당시 이집트 모든 백성의 숫자다.
히브리인들을 인간방패로 삼은 것이 아니라 원래 전쟁을 하려면 보급병이 전투병보다 많다.
대표적인 예가 중국 수나라 양제가 동원한 112만명의 대군과 당나라 태종의 100만명의 대군이다.
전투병보다 보급부대원이 많은 것은, 전투식량을 현지에서 조달하기 위한 장기전략으로 민간인과 노예들이 대거 동원됐다는 뜻이다.
람세스2세 입장에서도 히타이트와의 전쟁이 언제끝날지 장담하지 못하기 때문에 누룩이 들어가지 않은 무교병과 식량용 가축등을 관리하기 위해 다수의 이집트인과 노예들 동원해 보급병으로 썼다는 뜻이다.
전투식량 조달에 관한 내용이 출애굽기 13장에 아주아주 자세하게 나온다.
The Hebrew slaves threw a large amount of seasoning-MSG in the process of carrying out the battle of Kadesh, and they kept it very well in Exodus and Numbers.
The Egyptian army is 600,000.
This is the number of all Egyptians in the time of Ramses II.
The Hebrews were not used as human shields, but in the original war, there were more supply troops than combat troops.
A representative example is the large army of 1.12 million people mobilized by Yangzi of the Sui dynasty of China and the 1 million army of Taejong of the Tang dynasty.
The fact that there are more supply troops than combat soldiers means that a large number of civilians and slaves were mobilized as a long-term strategy to procure combat food locally.
As Ramses II cannot predict when the war with the Hittites will end, it means that he mobilized a large number of Egyptians and slaves to manage unleavened unleavened bread and livestock for food.
The procuring of combat food is given in great detail in Exodus 13.




13 장
무교절
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2   이스라엘 자손 중에 사람이나 짐승이나 무론하고 초태생은 다 거룩히 구별하여 내게 돌리라 이는 내 것이니라 하시니라
3   모세가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는 애굽에서 곧 종 되었던 집에서 나온 그 날을 기념하여 유교병을 먹지 말라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너희를 그곳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이니라
4   아빕월 이 날에 너희가 나왔으니
5   여호와께서 너를 인도하여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 곧 네게 주시려고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는 이 달에 이 예식을 지켜
6   칠일 동안 무교병을 먹고 제 칠일에는 여호와께 절기를 지키라
7   칠일 동안에는 무교병을 먹고 유교병을 너희 곳에 있게 하지 말며 네 지경 안에서 누룩을 네게 보이지도 말게 하며
8   너는 그 날에 네 아들에게 뵈어 이르기를 이 예식은 내가 애굽에서 나올 때에 여호와께서 나를 위하여 행하신 일을 인함이라 하고
9   이것으로 네 손의 기호와 네 미간의 표를 삼고 여호와의 율법으로 네 입에 있게 하라 이는 여호와께서 능하신 손으로 너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이니
10   연년이 기한에 이르러 이 규례를 지킬찌니라
초태생
11   여호와께서 너와 네 조상에게 맹세하신대로 너를 가나안 사람의 땅에 인도하시고 그 땅을 네게 주시거든
12   너는 무릇 초태생과 네게 있는 생축의 초태생을 다 구별하여 여호와께 돌리라 수컷은 여호와의 것이니라
13   나귀의 첫새끼는 다 어린 양으로 대속할 것이요 그렇게 아니하려면 그 목을 꺾을 것이며 너의 아들중 모든 장자 된 자는 다 대속할찌니라
14   장래에 네 아들이 네게 묻기를 이것이 어찜이냐 하거든 너는 그에게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우리를 애굽에서 곧 종이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내실쌔
15   그 때에 바로가 강퍅하여 우리를 보내지 아니하매 여호와께서 애굽 나라 가운데 처음 낳은 것을 사람의 장자로부터 생축의 처음 낳은 것까지 다 죽이신고로 초태생의 수컷은 다 여호와께 희생으로 드리고 우리 장자는 다 대속하나니
16   이것으로 네 손의 기호와 네 미간의 표를 삼으라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이니라 할찌니라
구름 기둥과 불 기둥
17   바로가 백성을 보낸 후에 블레셋 사람의 땅의 길은 가까울찌라도 하나님이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아니하셨으니 이는 하나님이 말씀하시기를 이 백성이 전쟁을 보면 뉘우쳐 애굽으로 돌아갈까 하셨음이라
18   그러므로 하나님이 홍해의 광야 길로 돌려 백성을 인도하시매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 땅에서 항오를 지어 나올 때에
19   모세가 요셉의 해골을 취하였으니 이는 요셉이 이스라엘 자손으로 단단히 맹세케 하여 이르기를 하나님이 필연 너희를 권고하시리니 너희는 나의 해골을 여기서 가지고 나가라 하였음이었더라
20   그들이 숙곳에서 발행하여 광야 끝 에담에 장막을 치니
21   여호와께서 그들 앞에 행하사 낮에는 구름 기둥으로 그들의 길을 인도하시고 밤에는 불 기둥으로 그들에게 비취사 주야로 진행하게 하시니
22   낮에는 구름 기둥, 밤에는 불 기둥이 백성 앞에서 떠나지 아니하니라
Exodus 13 [NASB]
Then the LORD spoke to Moses, saying,
"Sanctify to Me every firstborn,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among the sons of Israel, both of man and beast; it belongs to Me."
Moses said to the people, "Remember this day in which you went out from Egypt, from the house of slavery; for by a powerful hand the LORD brought you out from this place And nothing leavened shall be eaten.
"On this day in the month of Abib, you are about to go forth.
"It shall be when the LORD brings you to the land of the Canaanite, the Hittite, the Amorite, the Hivite and the Jebusite, which He swore to your fathers to give you, a land flowing with milk and honey, that you shall observe this rite in this month.
"For seven days you shall eat unleavened bread, and on the seventh day there shall be a feast to the LORD.
"Unleavened bread shall be eaten throughout the seven days; and nothing leavened shall be seen among you, nor shall any leaven be seen among you in all your borders.
"You shall tell your son on that day, saying, 'It is because of what the LORD did for me when I came out of Egypt.'
"And it shall serve as a sign to you on your hand, and as a reminder on your forehead, that the law of the LORD may be in your mouth; for with a powerful hand the LORD brought you out of Egypt.
"Therefore, you shall keep this ordinance at its appointed time from year to year.
"Now when the LORD brings you to the land of the Canaanite, as He swore to you and to your fathers, and gives it to you,
you shall devote to the LORD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and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beast that you own; the males belong to the LORD.
"But every first offspring of a donkey you shall redeem with a lamb, but if you do not redeem it, then you shall break its neck; and every firstborn of man among your sons you shall redeem.
"And it shall be when your son asks you in time to come, saying, 'What is this?' then you shall say to him, 'With a powerful hand the LORD brought us out of Egypt, from the house of slavery.
'It came about, when Pharaoh was stubborn about letting us go, that the LORD killed every firstborn in the land of Egypt, both the firstborn of man and the firstborn of beast. Therefore, I sacrifice to the LORD the males,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but every firstborn of my sons I redeem.'
"So it shall serve as a sign on your hand and as phylacteries on your forehead, for with a powerful hand the LORD brought us out of Egypt."
Now when Pharaoh had let the people go, God did not lead them by the way of the land of the Philistines, even though it was near; for God said, "The people might change their minds when they see war, and return to Egypt."
Hence God led the people around by the way of the wilderness to the Red Sea; and the sons of Israel went up in martial array from the land of Egypt.
Moses took the bones of Joseph with him, for he had made the sons of Israel solemnly swear, saying, "God will surely take care of you, and you shall carry my bones from here with you."
Then they set out from Succoth and camped in Etham on the edge of the wilderness.
The LORD was going before them in a pillar of cloud by day to lead them on the way, and in a pillar of fire by night to give them light, that they might travel by day and by night.
He did not take away the pillar of cloud by day, nor the pillar of fire by night, from before the people.




람세스 2세가 이집트에서 출정한 날이 아빕월(Abib)이다.
430년 전에 이집트에 들어와 제15왕조를 건설한 힉소스인들이 이제는 람세스2세의 전투병과 보급병이 되어 히타이트와 싸우러 같이 출정했다.
요셉도 장남이 아니라서 춤추는 자다.
그래서 요셉 해골은 태양신전 쌍낫배 안에 있다.
The month of Abib is the date on which Ramses II set out in Egypt.
The Hyksos, who entered Egypt 430 years ago and established the 15th Dynasty, now became Ramses II's fighters and supplies, and went out together to fight the Hittites.
Joseph is also a dancer because he is not the eldest son.
So Joseph's skull is in the double sickle of the Sun Temple.



출애굽기 24장
15   모세가 산에 오르매 구름이 산을 가리며
16   여호와의 영광이 시내산 위에 머무르고 구름이 육일 동안 산을 가리더니 제 칠일에 여호와께서 구름 가운데서 모세를 부르시니라
17   산 위의 여호와의 영광이 이스라엘 자손의 눈에 맹렬한 불 같이 보였고
18   모세는 구름 속으로 들어가서 산 위에 올랐으며 사십일 사십야를 산에 있으니라
Exodus 24 [NASB]
Then Moses went up to the mountain, and the cloud covered the mountain.
The glory of the LORD rested on Mount Sinai, and the cloud covered it for six days; and on the seventh day He called to Moses from the midst of the cloud.
And to the eyes of the sons of Israel the appearance of the glory of the LORD was like a consuming fire on the mountain top.
Moses entered the midst of the cloud as he went up to the mountain; and Moses was on the mountain forty days and forty nights.

출애굽기 33장
20   또 가라사대 네가 내 얼굴을 보지 못하리니 나를 보고 살 자가 없음이니라
21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보라 내 곁에 한 곳이 있으니 너는 그 반석 위에 섰으라
22   내 영광이 지날 때에 내가 너를 반석 틈에 두고 내가 지나도록 내 손으로 너를 덮었다가
23   손을 거두리니 네가 내 등을 볼 것이요 얼굴은 보지 못하리라
Exodus 33 [NASB]
But He said, "You cannot see My face, for no man can see Me and live!"
Then the LORD said, "Behold, there is a place by Me, and you shall stand there on the rock;
and it will come about, while My glory is passing by, that I will put you in the cleft of the rock and cover you with My hand until I have passed by.
"Then I will take My hand away and you shall see My back, but My face shall not be seen."




모세가 40주야를 시내산에서 여호와와 조우하는 것은 이집트와 히타이트의 대치와 전투한 시간이 40일간 이어졌다는 뜻이다.
네 번의 카데시 공방전이 40주야로 나타난 것이고, 이것을 신약 예수가 광야에서 40일간 데몬에게 시험받는 것으로 다시 사용한다.
Moses' encounter with the Lord at Sinai for 40 days and 40 nights means that the confrontation and battle between Egypt and the Hittites continued for 40 days.
The four Siege of Kadesh appeared for 40 days and nights, and this is used again as the New Testament Jesus being tested by demons in the wilderness for 40 days.

4층 Djed도 신화와 전쟁을 연결시켜서 4번 공격을 진행했던 것이고 람세스2세의 전임 파라오인 Seti I의 부조에 아주 잘 나타나 있다.
The 4th floor Djed also linked mythology and war, and carried out the 4th attack, and is very well shown in the reliefs of Ramses II's predecessor, Pharaoh Seti I.




   
시편 106편
1   할렐루야 여호와께 감사하라 그는 선하시며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2   뉘 능히 여호와의 능하신 사적을 전파하며 그 영예를 다 광포할꼬
3   공의를 지키는 자들과 항상 의를 행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
4   여호와여 주의 백성에게 베푸시는 은혜로 나를 기억하시며 주의 구원으로 나를 권고하사
5   나로 주의 택하신 자의 형통함을 보고 주의 나라의 기쁨으로 즐거워하게 하시며 주의 기업과 함께 자랑하게 하소서
6   우리가 열조와 함께 범죄하여 사특을 행하며 악을 지었나이다
7   우리 열조가 애굽에서 주의 기사를 깨닫지 못하며 주의 많은 인자를 기억지 아니하고 바다 곧 홍해에서 거역하였나이다
8   그러나 여호와께서 자기 이름을 위하여 저희를 구원하셨으니 그 큰 권능을 알게 하려 하심이로다
9   이에 홍해를 꾸짖으시니 곧 마르매 저희를 인도하여 2)바다 지나기를 광야를 지남 같게 하사
10   저희를 그 미워하는 자의 손에서 구원하시며 그 원수의 손에서 구속하셨고
11   저희 대적은 물이 덮으매 하나도 남지 아니하였도다
12   이에 저희가 그 말씀을 믿고 그 찬송을 불렀도다
13   저희가 미구에 그 행사를 잊어버리며 그 가르침을 기다리지 아니하고
14   광야에서 욕심을 크게 발하며 사막에서 하나님을 시험하였도다
15   여호와께서 저희의 요구한 것을 주셨을찌라도 그 영혼을 파리하게 하셨도다
16   저희가 진에서 모세와 여호와의 성도 아론을 질투하매
17   땅이 갈라져 다단을 삼키며 아비람의 당을 덮었으며
18   불이 그 당 중에 붙음이여 화염이 악인을 살랐도다
19   저희가 호렙에서 송아지를 만들고 부어 만든 우상을 숭배하여
20   자기 영광을 풀 먹는 소의 형상으로 바꾸었도다
21   애굽에서 큰 일을 행하신 그 구원자 하나님을 저희가 잊었나니
22   그는 함 땅에서 기사와 홍해에서 놀랄 일을 행하신 자로다
23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저희를 멸하리라 하셨으나 그 택하신 모세가 그 결렬된 중에서 그 앞에 서서 그 노를 돌이켜 멸하시지 않게 하였도다
24   저희가 낙토를 멸시하며 그 말씀을 믿지 아니하고
25   저희 장막에서 원망하며 여호와의 말씀을 청종치 아니하였도다
26   이러므로 저가 맹세하시기를 저희로 광야에 엎더지게 하고
27   또 그 후손을 열방 중에 엎드러뜨리며 각지에 흩어지게 하리라 하셨도다
28   저희가 또 바알브올과 연합하여 죽은 자에게 제사한 음식을 먹어서
29   그 행위로 주를 격노케 함을 인하여 재앙이 그 중에 유행하였도다
30   때에 비느하스가 일어나 처벌하니 이에 재앙이 그쳤도다
31   이 일을 저에게 의로 정하였으니 대대로 무궁하리로다
32   저희가 또 므리바 물에서 여호와를 노하시게 하였으므로 저희로 인하여 얼이 모세에게 미쳤나니
33   이는 저희가 그 심령을 거역함을 인하여 모세가 그 입술로 망령되이 말하였음이로다
34   저희가 여호와의 명을 좇지 아니하여 이족들을 멸하지 아니하고
35   열방과 섞여서 그 행위를 배우며
36   그 우상들을 섬기므로 그것이 저희에게 올무가 되었도다
37   저희가 그 자녀로 사신에게 제사하였도다
38   무죄한 피 곧 저희 자녀의 피를 흘려 가나안 우상에게 제사하므로 그 땅이 피에 더러웠도다
39   저희는 그 행위로 더러워지며 그 행동이 음탕하도다
40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에게 맹렬히 노하시며 자기 기업을 미워하사
41   저희를 열방의 손에 붙이시매 저희를 미워하는 자들이 저희를 치리하였도다
42   저희가 원수들의 압박을 받고 그 수하에 복종케 되었도다
43   여호와께서 여러번 저희를 건지시나 저희가 꾀로 거역하며 자기 죄악으로 인하여 낮아짐을 당하였도다
44   그러나 여호와께서 저희의 부르짖음을 들으실 때에 그 고통을 권고하시며
45   저희를 위하여 그 언약을 기억하시고 그 많은 인자하심을 따라 뜻을 돌이키사
46   저희로 사로잡은 모든 자에게서 긍휼히 여김을 받게 하셨도다
47   여호와 우리 하나님이여 우리를 구원하사 열방 중에서 모으시고 우리로 주의 성호를 감사하며 주의 영예를 찬양하게 하소서
48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영원부터 영원까지 찬양할찌어다 모든 백성들아 아멘 할찌어다 할렐루야
Psalms 106 [NASB]    
Praise the LORD! Oh give thanks to the LORD, for He is good; For His lovingkindness is everlasting.
Who can speak of the mighty deeds of the LORD, Or can show forth all His praise?
How blessed are those who keep justice, Who practice righteousness at all times!
Remember me, O LORD, in Your favor toward Your people; Visit me with Your salvation,
That I may see the prosperity of Your chosen ones, That I may rejoice in the gladness of Your nation, That I may glory with Your inheritance.
We have sinned like our fathers, We have committed iniquity, we have behaved wickedly.
Our fathers in Egypt did not understand Your wonders; They did not remember Your abundant kindnesses, But rebelled by the sea, at the Red Sea.
Nevertheless He saved them for the sake of His name, That He might make His power known.
Thus He rebuked the Red Sea and it dried up, And He led them through the deeps, as through the wilderness.
So He saved them from the hand of the one who hated them, And redeemed them from the hand of the enemy.
The waters covered their adversaries; Not one of them was left.
Then they believed His words; They sang His praise.
They quickly forgot His works; They did not wait for His counsel,
But craved intensely in the wilderness, And tempted God in the desert.
So He gave them their request, But sent a wasting disease among them.
When they became envious of Moses in the camp, And of Aaron, the holy one of the LORD,
The earth opened and swallowed up Dathan, And engulfed the company of Abiram.
And a fire blazed up in their company; The flame consumed the wicked.
They made a calf in Horeb And worshiped a molten image.
Thus they exchanged their glory For the image of an ox that eats grass.
They forgot God their Savior, Who had done great things in Egypt,
Wonders in the land of Ham And awesome things by the Red Sea.
Therefore He said that He would destroy them, Had not Moses His chosen one stood in the breach before Him, To turn away His wrath from destroying them.
Then they despised the pleasant land; They did not believe in His word,
But grumbled in their tents; They did not listen to the voice of the LORD.
Therefore He swore to them That He would cast them down in the wilderness,
And that He would cast their seed among the nations And scatter them in the lands.
They joined themselves also to Baal-peor, And ate sacrifices offered to the dead.
Thus they provoked Him to anger with their deeds, And the plague broke out among them.
Then Phinehas stood up and interposed, And so the plague was stayed.
And it was reckoned to him for righteousness, To all generations forever.
They also provoked Him to wrath at the waters of Meribah, So that it went hard with Moses on their account;
Because they were rebellious against His Spirit, He spoke rashly with his lips.
They did not destroy the peoples, As the LORD commanded them,
But they mingled with the nations And learned their practices,
And served their idols, Which became a snare to them.
They even sacrificed their sons and their daughters to the demons,
And shed innocent blood, The blood of their sons and their daughters, Whom they sacrificed to the idols of Canaan; And the land was polluted with the blood.
Thus they became unclean in their practices, And played the harlot in their deeds.
Therefore the anger of the LORD was kindled against His people And He abhorred His inheritance.
Then He gave them into the hand of the nations, And those who hated them ruled over them.
Their enemies also oppressed them, And they were subdued under their power.
Many times He would deliver them; They, however, were rebellious in their counsel, And so sank down in their iniquity.
Nevertheless He looked upon their distress When He heard their cry;
And He remembered His covenant for their sake, And relented according to the greatness of His lovingkindness.
He also made them objects of compassion In the presence of all their captors.
Save us, O LORD our God, And gather us from among the nations, To give thanks to Your holy name And glory in Your praise.
Blessed be the LORD, the God of Israel, From everlasting even to everlasting. And let all the people say, "Amen." Praise the LORD!

호세아 9장
형벌의 날 보응의 날
1   이스라엘아 너는 이방 사람처럼 기뻐 뛰놀지 말라 네가 행음하여 네 하나님을 떠나고 각 타작 마당에서 음행의 값을 좋아 하였느니라
2   타작 마당이나 술틀이 저희를 기르지 못할 것이며 새포도주도 떨어질 것이요
3   저희가 여호와의 땅에 거하지 못하며 에브라임이 애굽으로 다시 가고 앗수르에서 더러운 것을 먹을 것이니라
4   저희가 여호와께 전제를 드리지 못하며 여호와의 기뻐하시는 바도 되지 못할 것이라 저희의 제물은 거상 입은 자의 식물과 같아서 무릇 그것을 먹는 자는 더러워지나니 저희의 식물은 자기 먹기에만 소용될 뿐이라 여호와의 집에 드릴 것이 아님이니라
5   너희가 명절일과 여호와의 절일에 무엇을 하겠느냐
6   보라 저희가 멸망을 피하여 갈찌라도 애굽은 저희를 모으고 놉은 저희를 장사하리니 저희의 은 보물은 찔레가 덮을 것이요 저희의 장막 안에는 가시 덩굴이 퍼지리라
7   형벌의 날이 이르렀고 보응의 날이 임한 것을 이스라엘이 알찌라 선지자가 어리석었고 신에 감동하는 자가 미쳤나니 이는 네 죄악이 많고 네 원한이 큼이니라
8   에브라임은 내 하나님의 파숫군이어늘 선지자는 그 모든 행위에 새 잡는 자의 그물 같고 또 그 하나님의 전에서 원한을 품었도다
9   저희는 기브아의 시대와 같이 심히 패괴한지라 여호와께서 그 악을 기억하시고 그 죄를 벌하시리라
이스라엘의 죄와 하나님의 심판
10   옛적에 내가 이스라엘 만나기를 광야에서 포도를 만남 같이 하였으며 너희 열조 보기를 무화과 나무에서 처음 맺힌 첫 열매를 봄 같이 하였거늘 저희가 바알브올에 가서 부끄러운 우상에게 몸을 드림으로 저희의 사랑하는 우상 같이 가증하여졌도다
11   에브라임의 영광이 새 같이 날아 가리니 해산함이나 아이 뱀이나 잉태함이 없으리라
12   혹 저희가 자식을 기를찌라도 내가 그 자식을 없이하여 한 사람도 남기지 아니할 것이라 내가 저희를 떠나는 때에는 저희에게 화가 미치리로다
13   내가 보건대 에브라임은 아름다운 곳에 심긴 두로와 같으나 그 자식들을 살인하는 자에게로 끌어내리로다
14   여호와여 저희에게 주소서 무엇을 주시려나이까 청컨대 배지 못하는 태와 젖 없는 유방을 주시옵소서
15   저희의 모든 악이 길갈에 있으므로 내가 거기서 저희를 미워하였노라 그 행위가 악하므로 내 집에서 쫓아내고 다시는 사랑하지 아니하리라 그 방백들은 다 패역한 자니라
16   에브라임이 침을 입고 그 뿌리가 말라 과실을 맺지 못하나니 비록 아이를 낳을지라도 내가 그 사랑하는 태의 열매를 죽이리라
17   저희가 듣지 아니하므로 내 하나님이 저희를 버리시리니 저희가 열국 가운데 유리하는 자가 되리라
Hosea 9 [NASB]    
Do not rejoice, O Israel, with exultation like the nations! For you have played the harlot, forsaking your God. You have loved harlots' earnings on every threshing floor.
Threshing floor and wine press will not feed them, And the new wine will fail them.
They will not remain in the LORD'S land, But Ephraim will return to Egypt, And in Assyria they will eat unclean food.
They will not pour out drink offerings of wine to the LORD, Their sacrifices will not please Him Their bread will be like mourners' bread; All who eat of it will be defiled, For their bread will be for themselves alone; It will not enter the house of the LORD.
What will you do on the day of the appointed festival And on the day of the feast of the LORD?
For behold, they will go because of destruction; Egypt will gather them up, Memphis will bury them Weeds will take over their treasures of silver; Thorns will be in their tents.
The days of punishment have come, The days of retribution have come; Let Israel know this! The prophet is a fool, The inspired man is demented, Because of the grossness of your iniquity, And because your hostility is so great.
Ephraim was a watchman with my God, a prophet; Yet the snare of a bird catcher is in all his ways, And there is only hostility in the house of his God.
They have gone deep in depravity As in the days of Gibeah; He will remember their iniquity, He will punish their sins.
I found Israel like grapes in the wilderness; I saw your forefathers as the earliest fruit on the fig tree in its first season But they came to Baal-peor and devoted themselves to shame, And they became as detestable as that which they loved.
As for Ephraim, their glory will fly away like a bird-- No birth, no pregnancy and no conception!
Though they bring up their children, Yet I will bereave them until not a man is left. Yes, woe to them indeed when I depart from them!
Ephraim, as I have seen, Is planted in a pleasant meadow like Tyre; But Ephraim will bring out his children for slaughter.
Give them, O LORD--what will You give? Give them a miscarrying womb and dry breasts.
All their evil is at Gilgal; Indeed, I came to hate them there! Because of the wickedness of their deeds I will drive them out of My house! I will love them no more; All their princes are rebels.
Ephraim is stricken, their root is dried up, They will bear no fruit Even though they bear children, I will slay the precious ones of their womb.
My God will cast them away Because they have not listened to Him; And they will be wanderers among the nations.






므리바(Meribah)
물이 없어 이스라엘 백성이 모세와 다투고 하나님을 시험했던 곳으로 히브리어 ‘므리바’(meribah)는 다툼 혹은 분쟁의 뜻이다. 마라에서 물이 없다고 원망했던(출 15:23) 백성들은 르비딤에서 다시 한번 원망했다(출 17:7). 이 사건에 대해 하나님은 백성들로 하여금 기억하고 신앙에 있어서 경계할 부분으로 삼으시기 위해 이곳 지명을 ‘므리바’ 또는 ‘맛사’라고 부르셨다(출 17:1-7).

므리바 가데스(Meribah Kadesh)
물이 없다고 불평하는 이스라엘 백성들을 위해 모세가 바위를 쳐서 물을 내었던 곳이다(민 20:1-13). 이곳은 가데스 근처였으며 이 일로 인해 모세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못하게 되었다(신 32:51; 33:8).





민수기 20장
가데스의 다툼과 므리바 물(출 17:1-7)
1   정월에 이스라엘 자손 곧 온 회중이 신 광야에 이르러서 백성이 가데스에 거하더니 미리암이 거기서 죽으매 거기 장사하니라
2   회중이 물이 없으므로 모여서 모세와 아론을 공박하니라
3   백성이 모세와 다투어 말하여 가로되 우리 형제들이 여호와 앞에서 죽을 때에 우리도 죽었더면 좋을뻔 하였도다
4   너희가 어찌하여 여호와의 총회를 이 광야로 인도하여 올려서 우리와 우리 짐승으로 다 여기서 죽게 하느냐
5   너희가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나오게 하여 이 악한 곳으로 인도하였느냐 이곳에는 파종할 곳이 없고 무화과도 없고 포도도 없고 석류도 없고 마실 물도 없도다
6   모세와 아론이 총회 앞을 떠나 회막 문에 이르러 엎드리매 여호와의 영광이 그들에게 나타나며
7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8   지팡이를 가지고 네 형 아론과 함께 회중을 모으고 그들의 목전에서 너희는 반석에게 명하여 물을 내라 하라 네가 그 반석으로 물을 내게 하여 회중과 그들의 짐승에게 마시울찌니라
9   모세가 그 명대로 여호와의 앞에서 지팡이를 취하니라
10   모세와 아론이 총회를 그 반석 앞에 모으고 모세가 그들에게 이르되 패역한 너희여 들으라 우리가 너희를 위하여 이 반석에서 물을 내랴 하고
11   그 손을 들어 그 지팡이로 반석을 두번 치매 물이 많이 솟아나오므로 회중과 그들의 짐승이 마시니라
12   여호와께서 모세와 아론에게 이르시되 너희가 나를 믿지 아니하고 이스라엘 자손의 목전에 나의 거룩함을 나타내지 아니한고로 너희는 이 총회를 내가 그들에게 준 땅으로 인도하여 들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13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와 다투었으므로 이를 1)므리바 물이라 하니라 여호와께서 그들 중에서 그 거룩함을 나타내셨더라
에돔이 이스라엘의 통과를 거절하다
14   모세가 가데스에서 에돔 왕에게 사자를 보내며 이르되 당신의 형제 이스라엘의 말에 우리의 당한 모든 고난을 당신도 아시거니와
15   우리 열조가 애굽으로 내려갔으므로 우리가 애굽에 오래 거하였더니 애굽인이 우리 열조와 우리를 학대하였으므로
16   우리가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니 우리 소리를 들으시고 천사를 보내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나이다 이제 우리가 당신의 변방 모퉁이 한 성읍 가데스에 있사오니
17   청컨대 우리로 당신의 땅을 통과하게 하소서 우리가 밭으로나 포도원으로나 통과하지 아니하고 우물 물도 공히 마시지 아니하고 우리가 왕의 대로로만 통과하고 당신의 지경에서 나가기까지 좌편으로나 우편으로나 치우치지 아니하리이다 한다 하라 하였더니
18   에돔 왕이 대답하되 너는 우리 가운데로 통과하지 못하리라 내가 나가서 칼로 너를 맞을까 염려하라
19   이스라엘 자손이 이르되 우리가 대로로 통과하겠고 우리나 우리 짐승이 당신의 물을 마시면 그 값을 줄 것이라 우리가 도보로 통과할뿐인즉 아무 일도 없으리이다 하나
20   그는 가로되 너는 지나가지 못하리라 하고 에돔 왕이 많은 백성을 거느리고 나와서 강한 손으로 막으니
21   에돔 왕이 이같이 이스라엘의 그 경내로 통과함을 용납지 아니하므로 이스라엘이 그들에게서 돌이키니라
아론의 죽음
22   이스라엘 자손 곧 온 회중이 가데스에서 진행하여 호르산에 이르렀더니
23   여호와께서 에돔 땅 변경 호르산에서 모세와 아론에게 말씀하시니라 가라사대
24   아론은 그 열조에게로 돌아가고 내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준 땅에는 들어가지 못하리니 이는 너희가 므리바 물에서 내 말을 거역한 연고니라
25   너는 아론과 그 아들 엘르아살을 데리고 호르산에 올라
26   아론의 옷을 벗겨 그 아들 엘르아살에게 입히라 아론은 거기서 죽어 그 열조에게로 돌아가리라
27   모세가 여호와의 명을 좇아 그들과 함께 회중의 목전에서 호르산에 오르니라
28   모세가 아론의 옷을 벗겨 그 아들 엘르아살에게 입히매 아론이 그 산꼭대기에서 죽으니라 모세와 엘르아살이 산에서 내려오니
29   온 회중 곧 이스라엘 온 족속이 아론의 죽은 것을 보고 위하여 삼십일을 애곡하였더라
Numbers 20 [NASB]    
Then the sons of Israel, the whole congregation, came to the wilderness of Zin in the first month; and the people stayed at Kadesh. Now Miriam died there and was buried there.
There was no water for the congregation, and they assembled themselves against Moses and Aaron.
The people thus contended with Moses and spoke, saying, "If only we had perished when our brothers perished before the LORD!
"Why then have you brought the LORD'S assembly into this wilderness, for us and our beasts to die here?
"Why have you made us come up from Egypt, to bring us in to this wretched place? It is not a place of grain or figs or vines or pomegranates, nor is there water to drink."
Then Moses and Aaron came in from the presence of the assembly to the doorway of the tent of meeting and fell on their faces. Then the glory of the LORD appeared to them;
and the LORD spoke to Moses, saying,
"Take the rod; and you and your brother Aaron assemble the congregation and speak to the rock before their eyes, that it may yield its water. You shall thus bring forth water for them out of the rock and let the congregation and their beasts drink."
So Moses took the rod from before the LORD, just as He had commanded him;
and Moses and Aaron gathered the assembly before the rock. And he said to them, "Listen now, you rebels; shall we bring forth water for you out of this rock?"
Then Moses lifted up his hand and struck the rock twice with his rod; and water came forth abundantly, and the congregation and their beasts drank.
But the LORD said to Moses and Aaron, "Because you have not believed Me, to treat Me as holy in the sight of the sons of Israel, therefore you shall not bring this assembly into the land which I have given them."
Those were the waters of Meribah, because the sons of Israel contended with the LORD, and He proved Himself holy among them.
From Kadesh Moses then sent messengers to the king of Edom: "Thus your brother Israel has said, 'You know all the hardship that has befallen us;
that our fathers went down to Egypt, and we stayed in Egypt a long time, and the Egyptians treated us and our fathers badly.
'But when we cried out to the LORD, He heard our voice and sent an angel and brought us out from Egypt; now behold, we are at Kadesh, a town on the edge of your territory.
'Please let us pass through your land. We will not pass through field or through vineyard; we will not even drink water from a well. We will go along the king's highway, not turning to the right or left, until we pass through your territory.'"
Edom, however, said to him, "You shall not pass through us, or I will come out with the sword against you."
Again, the sons of Israel said to him, "We will go up by the highway, and if I and my livestock do drink any of your water, then I will pay its price. Let me only pass through on my feet, nothing else."
But he said, "You shall not pass through." And Edom came out against him with a heavy force and with a strong hand.
Thus Edom refused to allow Israel to pass through his territory; so Israel turned away from him.
Now when they set out from Kadesh, the sons of Israel, the whole congregation, came to Mount Hor.
Then the LORD spoke to Moses and Aaron at Mount Hor by the border of the land of Edom, saying,
"Aaron will be gathered to his people; for he shall not enter the land which I have given to the sons of Israel, because you rebelled against My command at the waters of Meribah.
"Take Aaron and his son Eleazar and bring them up to Mount Hor;
and strip Aaron of his garments and put them on his son Eleazar. So Aaron will be gathered to his people, and will die there."
So Moses did just as the LORD had commanded, and they went up to Mount Hor in the sight of all the congregation.
After Moses had stripped Aaron of his garments and put them on his son Eleazar, Aaron died there on the mountain top. Then Moses and Eleazar came down from the mountain.
When all the congregation saw that Aaron had died, all the house of Israel wept for Aaron thirty days.





민수기 20장에 나오는 Kadesh란 지명이 람세스2세와 히타이트 무와탈리스 2세가 맞붙은 카데시 전장이다.
The name of Kadesh in Numbers 20 is the battlefield of Kadesh where Ramses II and Hittite Muwatalis II fought.

Battle of Kadesh
https://en.wikipedia.org/wiki/Battle_of_Kadesh

An official peace treaty with Hattusili III, the new king of the Hittites some 15 years after the Battle of Kadesh, and in the 21st year of Ramesses II's reign (1258 BC in conventional chronology), finally concluded running borderlands conflicts. The treaty was inscribed on a silver tablet, of which a clay copy survived in the Hittite capital of Hattusa, now in Turkey, and is on display at the Istanbul Archaeology Museum. An enlarged replica of the agreement hangs on a wall at the headquarters of the United Nations, as the earliest international peace treaty known to historians. Its text, in the Hittite version, appears in the links below. An Egyptian version survives on a papyrus.


모세가 지팡이를 잡은 합체신전은 이렇게 이렇게 완성된다.
카데시 전투의 평화협정이 합체신전의 기원이다.
This is how the united temple where Moses held the staff is completed.
The peace agreement at the Battle of Kadeshi is the origin of the Temple of Unity.




골로새서 1장
13   그가 우리를 흑암의 권세에서 건져내사 그의 사랑의 아들의 나라로 옮기셨으니
14   그 아들 안에서 우리가 구속 곧 죄 사함을 얻었도다
15   그는 보이지 아니하시는 하나님의 형상이요 모든 창조물보다 먼저 나신 자니
16   만물이 그에게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혹은 보좌들이나 주관들이나 정사들이나 권세들이나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17   또한 그가 만물보다 먼저 계시고 만물이 그 안에 함께 섰느니라
18   그는 몸인 교회의 머리라 그가 근본이요 죽은 자들 가운데서 먼저 나신 자니 이는 친히 만물의 으뜸이 되려 하심이요
19   아버지께서는 모든 충만으로 예수 안에 거하게 하시고
20   그의 십자가의 피로 화평을 이루사 만물 곧 땅에 있는 것들이나 하늘에 있는 것들을 그로 말미암아 자기와 화목케 되기를 기뻐하심이라
Colossians 1 [NASB]
For He rescued us from the domain of darkness, and transferred us to the kingdom of His beloved Son,
in whom we have redemption, the forgiveness of sins.
He is the image of the invisible God, the firstborn of all creation.
For by Him all things were created, both in the heavens and on earth, visible and invisible, whether thrones or dominions or rulers or authorities--all things have been created through Him and for Him.
He is before all things, and in Him all things hold together.
He is also head of the body, the church; and He is the beginning, the firstborn from the dead, so that He Himself will come to have first place in everything.
For it was the Father's good pleasure for all the fullness to dwell in Him,
and through Him to reconcile all things to Himself, having made peace through the blood of His cross; through Him, I say, whether things on earth or things in heaven.

히브리서 1장
1   옛적에 선지자들로 여러 부분과 여러 모양으로 우리 조상들에게 말씀하신 하나님이
2   이 모든 날 마지막에 아들로 우리에게 말씀하셨으니 이 아들을 만유의 후사로 세우시고 또 저로 말미암아 모든 세계를 지으셨느니라
3   이는 하나님의 영광의 광채시요 그 본체의 형상이시라 그의 능력의 말씀으로 만물을 붙드시며 죄를 정결케 하는 일을 하시고 높은 곳에 계신 위엄의 우편에 앉으셨느니라
4   저가 천사보다 얼마큼 뛰어남은 저희보다 더욱 아름다운 이름을 기업으로 얻으심이니
5   하나님께서 어느 때에 천사 중 누구에게 ㄱ)네가 내 아들이라 오늘날 내가 너를 낳았다 하셨으며 또 다시 ㄴ)나는 그에게 아버지가 되고 그는 내게 아들이 되리라 하셨느뇨시 2:7삼하 7:14
6   또 맏아들을 이끌어 세상에 다시 들어 오게 하실 때에 ㄷ)하나님의 모든 천사가 저에게 경배할찌어다 말씀하시며시 97:7, 벧전 3:22
7   또 천사들에 관하여는 ㄹ)그는 그의 천사들을 1)바람으로, 그의 사역자들을 불꽃으로 삼으시느니라 하셨으되시 104:4혹 영들로
8   아들에 관하여는 ㅁ)하나님이여 주의 보좌가 영영하며 주의 나라의 홀은 공평한 홀이니이다시 45:6 이하
9   네가 의를 사랑하고 불법을 미워하였으니 그러므로 하나님 곧 너의 하나님이 즐거움의 기름을 네게 부어 네 동류들보다 승하게 하셨도다 하였고
10   또 ㅂ)주여 태초에 주께서 땅의 기초를 두셨으며 하늘도 주의 손으로 지으신바라시 102:25 이하
11   그것들은 멸망할 것이나 오직 주는 영존할 것이요 그것들은 다 옷과 같이 낡아지리니
12   의복처럼 갈아 입을 것이요 그것들이 옷과 같이 변할 것이나 주는 여전하여 연대가 다함이 없으리라 하였으나
13   어느 때에 천사 중 누구에게 ㅅ)내가 네 원수로 네 발등상 되게 하기까지 너는 내 우편에 앉았으라 하셨느뇨시 110:1
14   모든 천사들은 부리는 영으로서 구원 얻을 후사들을 위하여 섬기라고 보내심이 아니뇨
Hebrews 1장 [NASB]
God, after He spoke long ago to the fathers in the prophets in many portions and in many ways,
in these last days has spoken to us in His Son, whom He appointed heir of all things, through whom also He made the world.
And He is the radiance of His glory and the exact representation of His nature, and upholds all things by the word of His power When He had made purification of sins, He sat down at the right hand of the Majesty on high,
having become as much better than the angels, as He has inherited a more excellent name than they.
For to which of the angels did He ever say, "YOU ARE MY SON, TODAY I HAVE BEGOTTEN YOU"? And again, "I WILL BE A FATHER TO HIM AND HE SHALL BE A SON TO ME"?
And when He again brings the firstborn into the world, He says, "AND LET ALL THE ANGELS OF GOD WORSHIP HIM."
And of the angels He says, "WHO MAKES HIS ANGELS WINDS, AND HIS MINISTERS A FLAME OF FIRE."
But of the Son He says, "YOUR THRONE, O GOD, IS FOREVER AND EVER, AND THE RIGHTEOUS SCEPTER IS THE SCEPTER OF HIS KINGDOM.
"YOU HAVE LOVED RIGHTEOUSNESS AND HATED LAWLESSNESS; THEREFORE GOD, YOUR GOD, HAS ANOINTED YOU WITH THE OIL OF GLADNESS ABOVE YOUR COMPANIONS."
And, "YOU, LORD, IN THE BEGINNING LAID THE FOUNDATION OF THE EARTH, AND THE HEAVENS ARE THE WORKS OF YOUR HANDS;
THEY WILL PERISH, BUT YOU REMAIN; AND THEY ALL WILL BECOME OLD LIKE A GARMENT,
AND LIKE A MANTLE YOU WILL ROLL THEM UP; LIKE A GARMENT THEY WILL ALSO BE CHANGED BUT YOU ARE THE SAME, AND YOUR YEARS WILL NOT COME TO AN END."
But to which of the angels has He ever said, "SIT AT MY RIGHT HAND, UNTIL I MAKE YOUR ENEMIES A FOOTSTOOL FOR YOUR FEET"?
Are they not all ministering spirits, sent out to render service for the sake of those who will inherit salvation?





맏아들(Firstborn)
첫째 아들, 장자를 말한다. 이스라엘에서 맏아들은 다른 아들에 비해 2배의 상속을 받을 수 있었고 특별하게 여겨졌다(신 21:17). 맏아들이었던 사람으로는 우스(창 22:21), 에서(창 27:1), 암논(삼하 3:2), 아비람(왕상 16:34), 예수님(눅 2:7; 히 1:6) 등이 있다. → 장자를 참고하라.

장자(Firstborn son)
첫 남자 후손, 즉 맏아들을 말한다. 히브리인들의 문화에서 장자는 그 가족 또는 씨족의 머리로서 합법적인 상속인이었고 아버지의 죽음 후에는 가족의 재산 중에서 다른 사람의 두 배의 유산을 물려받았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하나님의 장자’라고 하셨는데(출 4:22) 이것은 아브라함에 의해 선택을 받았던 히브리 백성들을 향한 하나님의 특별한 사랑과 관심을 나타낸다.
신약에서 예수님은 ‘창조물보다 먼저 나신 자’요, ‘많은 형제들 중에서 맏아들’이시다(롬 8:29; 골 1:15; 히 1:6). 그리스도를 맏아들이라고 부르는 것은 모든 창조물보다 뛰어나신 그분의 지위를 확증하는 말씀이다. 또한 예수님은 죽음에서 부활하신 첫 사람이기 때문에 ‘장자’이시다(골 1:18; 계 1:5). → 초태생을 참고하라.



창세기 22장
1   그 일 후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하시려고 그를 부르시되 아브라함아 하시니 그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2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네 아들 네 사랑하는 독자 이삭을 데리고 모리아 땅으로 가서 내가 네게 지시하는 한 산 거기서 그를 번제로 드리라
3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나귀에 안장을 지우고 두 사환과 그 아들 이삭을 데리고 번제에 쓸 나무를 쪼개어 가지고 떠나 하나님의 자기에게 지시하시는 곳으로 가더니
4   제 삼일에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그곳을 멀리 바라본지라
5   이에 아브라함이 사환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귀와 함께 여기서 기다리라 내가 아이와 함께 저기 가서 경배하고 너희에게로 돌아오리라 하고
6   아브라함이 이에 번제 나무를 취하여 그 아들 이삭에게 지우고 자기는 불과 칼을 손에 들고 두 사람이 동행하더니
7   이삭이 그 아비 아브라함에게 말하여 가로되 내 아버지여 하니 그가 가로되 내 아들아 내가 여기 있노라 이삭이 가로되 불과 나무는 있거니와 번제할 어린 양은 어디 있나이까
8   아브라함이 가로되 아들아 번제할 어린 양은 하나님이 자기를 위하여 친히 준비하시리라 하고 두 사람이 함께 나아가서
9   하나님이 그에게 지시하신 곳에 이른지라 이에 아브라함이 그곳에 단을 쌓고 나무를 벌여놓고 그 아들 이삭을 결박하여 단 나무 위에 놓고
10   손을 내밀어 칼을 잡고 그 아들을 잡으려 하더니
11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그를 불러 가라사대 아브라함아 아브라함아 하시는지라 아브라함이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매
12   사자가 가라사대 그 아이에게 네 손을 대지 말라 아무 일도 그에게 하지 말라 네가 네 아들 네 독자라도 내게 아끼지 아니하였으니 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13   아브라함이 눈을 들어 살펴본즉 한 수양이 뒤에 있는데 뿔이 수풀에 걸렸는지라 아브라함이 가서 그 수양을 가져다가 아들을 대신하여 번제로 드렸더라
14   아브라함이 그 땅 이름을 1)여호와이레라 하였으므로 오늘까지 사람들이 이르기를 여호와의 산에서 준비되리라 하더라
15   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두번째 아브라함을 불러
16   가라사대 여호와께서 이르시기를 내가 나를 가리켜 맹세하노니 네가 이같이 행하여 네 아들 네 독자를 아끼지 아니하였은즉
17   내가 네게 큰 복을 주고 네 씨로 크게 성하여 하늘의 별과 같고 바닷가의 모래와 같게 하리니 네 씨가 그 대적의 문을 얻으리라
18   또 네 씨로 말미암아 천하 만민이 복을 얻으리니 이는 네가 나의 말을 준행하였음이니라 하셨다 하니라


19   이에 아브라함이 그 사환에게로 돌아와서 함께 떠나 브엘세바에 이르러 거기 거하였더라


나홀의 후예
20   이 일 후에 혹이 아브라함에게 고하여 이르기를 밀가가 그대의 동생 나홀에게 자녀를 낳았다 하였더라


21   그 맏아들은 우스요 우스의 동생은 부스와 아람의 아비 그므엘과


22   게셋과 하소와 빌다스와 이들랍과 브두엘이라
23   이 여덟 사람은 아브라함의 동생 나홀의 처 밀가의 소생이며 브두엘은 리브가를 낳았고
24   나홀의 첩 르우마라 하는 자도 데바와 가함과 다하스와 마아가를 낳았더라
Genesis 22 [NASB]
Now it came about after these things, that God tested Abraham, and said to him, "Abraham!" And he said, "Here I am."
He said, "Take now your son, your only son, whom you love, Isaac, and go to the land of Moriah, and offer him there as a burnt offering on one of the mountains of which I will tell you."
So Abraham rose early in the morning and saddled his donkey, and took two of his young men with him and Isaac his son; and he split wood for the burnt offering, and arose and went to the place of which God had told him.
On the third day Abraham raised his eyes and saw the place from a distance.
Abraham said to his young men, "Stay here with the donkey, and I and the lad will go over there; and we will worship and return to you."
Abraham took the wood of the burnt offering and laid it on Isaac his son, and he took in his hand the fire and the knife. So the two of them walked on together.
Isaac spoke to Abraham his father and said, "My father!" And he said, "Here I am, my son." And he said, "Behold, the fire and the wood, but where is the lamb for the burnt offering?"
Abraham said, "God will provide for Himself the lamb for the burnt offering, my son." So the two of them walked on together.
Then they came to the place of which God had told him; and Abraham built the altar there and arranged the wood, and bound his son Isaac and laid him on the altar, on top of the wood.
Abraham stretched out his hand and took the knife to slay his son.
But the angel of the LORD called to him from heaven and said, "Abraham, Abraham!" And he said, "Here I am."
He said, "Do not stretch out your hand against the lad, and do nothing to him; for now I know that you fear God, since you have not withheld your son, your only son, from Me."
Then Abraham raised his eyes and looked, and behold, behind him a ram caught in the thicket by his horns; and Abraham went and took the ram and offered him up for a burnt offering in the place of his son.
Abraham called the name of that place The LORD Will Provide, as it is said to this day, "In the mount of the LORD it will be provided."
Then the angel of the LORD called to Abraham a second time from heaven,
and said, "By Myself I have sworn, declares the LORD, because you have done this thing and have not withheld your son, your only son,
indeed I will greatly bless you, and I will greatly multiply your seed as the stars of the heavens and as the sand which is on the seashore; and your seed shall possess the gate of their enemies.
"In your seed all the nations of the earth shall be blessed, because you have obeyed My voice."


So Abraham returned to his young men, and they arose and went together to Beersheba; and Abraham lived at Beersheba.


Now it came about after these things, that it was told Abraham, saying, "Behold, Milcah also has borne children to your brother Nahor:


Uz his firstborn and Buz his brother and Kemuel the father of Aram


and Chesed and Hazo and Pildash and Jidlaph and Bethuel."
Bethuel became the father of Rebekah; these eight Milcah bore to Nahor, Abraham's brother.
His concubine, whose name was Reumah, also bore Tebah and Gaham and Tahash and Maacah.


사무엘하 3장
1   사울의 집과 다윗의 집 사이에 전쟁이 오래매 다윗은 점점 강하여가고 사울의 집은 점점 약하여가니라
2   다윗이 헤브론에서 아들들을 낳았으되 맏아들은 암논이라 이스르엘 여인 아히노암의 소생이요
2 Samuel 3 [NASB]    
Now there was a long war between the house of Saul and the house of David; and David grew steadily stronger, but the house of Saul grew weaker continually.
Sons were born to David at Hebron: his firstborn was Amnon, by Ahinoam the Jezreelitess;

열왕기상 16장
이스라엘 왕 아합
29   유다 왕 아사 제 삼십 팔년에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이스라엘 왕이 되니라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사마리아에서 이십 이년을 이스라엘을 다스리니라
30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그 전의 모든 사람보다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더욱 행하여
31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죄를 따라 행하는 것을 오히려 가볍게 여기며 시돈 사람의 왕 엣바알의 딸 이세벨로 아내를 삼고 가서 바알을 섬겨 숭배하고
32   사마리아에 건축한 바알의 사당 속에 바알을 위하여 단을 쌓으며
33   또 아세라 목상을 만들었으니 저는 그 전의 모든 이스라엘 왕보다 심히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노를 격발하였더라
34   그 시대에 벧엘 사람 히엘이 여리고를 건축하였는데 저가 그 터를 쌓을 때에 맏아들 아비람을 잃었고 그 문을 세울 때에 말째 아들 스굽을 잃었으니 여호와께서 눈의 아들 여호수아로 하신 말씀과 같이 되었더라
1 Kings 16 [NASB]
Now Ahab the son of Omri became king over Israel in the thirty-eighth year of Asa king of Judah, and Ahab the son of Omri reigned over Israel in Samaria twenty-two years.
Ahab the son of Omri did evil in the sight of the LORD more than all who were before him.
It came about, as though it had been a trivial thing for him to walk in the sins of Jeroboam the son of Nebat, that he married Jezebel the daughter of Ethbaal king of the Sidonians, and went to serve Baal and worshiped him.
So he erected an altar for Baal in the house of Baal which he built in Samaria.
Ahab also made the Asherah Thus Ahab did more to provoke the LORD God of Israel than all the kings of Israel who were before him.
In his days Hiel the Bethelite built Jericho; he laid its foundations with the loss of Abiram his firstborn, and set up its gates with the loss of his youngest son Segub, according to the word of the LORD, which He spoke by Joshua the son of Nun.


Djed
Abraham
Ishmael
Phinehas
Esau
Moses
Samson
Amnon
Abiram
Jesus
Paul


골고다(Golgotha)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못박히신 곳으로 골고다라는 말은 아람어 또는 히브리어의 ‘길갈타’(gilgalta) 또는 ‘굴골트’(gulgolte)를 헬라어로 음역한 것으로 두개골 혹은 해골이라는 뜻을 지니고 있다(마 27:33). 이런 이름을 갖게 된 이유는 이곳에 많은 시체가 버려지므로 해골이 많이 있었기 때문이기도 하고, 해골 모양의 언덕으로 되어 있었기 때문이기도 하다. 흔히 사용하는 갈보리(Calvary)는 해골을 의미하는 라틴어 칼바(calva)에서 파생되었다.
이곳의 위치에 대해서는 알려져 있지 않으나 요한복음에는 성에서 가깝다고 되어 있고(요 19:20), 오늘날의 성묘교회(Church of the Holy Sepulchre)에서 가까운 곳으로 추정된다. → 갈보리를 참고하라.

브엘세바의 우물
이 부근의 우물로 인해 아브라함과 그랄 왕 아비멜렉의 종들 사이에 분쟁이 잦았으나 아브라함은 일곱 암양 새끼를 선물로 주고 자신과 후손들을 위해 그 우물의 소유권을 확보했다(창 21:30-31). 그리하여 그 우물은 ‘브엘세바’로 알려지게 되었는데, 이것은 ‘일곱의 우물’(일곱 암양 새끼로 산 우물이라는 뜻) 또는 ‘맹세의 우물’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지금도 도성 바로 바깥 지역에 매우 깊고 오래된 한 우물이 있기는 하지만 그것이 아브라함의 우물이라는 증거는 없다. 아브라함은 그곳에 에셀 나무를 심어 그 지역에 대한 소유권을 확인하는 한편 더 중요한 행위, 즉 그 땅을 선물로 주신 ‘영생하시는 하나님 여호와’께 예배를 드렸다(창 21:33).

브엘세바(Beersheba)
네게브 지역에 위치한 성읍으로, 구약에서 자주 등장하는 ‘단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삿 20:1; 삼상 3:20; 왕상 4:25)라는 표현처럼 이곳은 이스라엘 영토의 남방 한계선으로 지칭되었다. 20세기 중엽부터 시작된 발굴작업을 통해 이곳이 잘 정비된 성읍이었으며, 남방 지역의 행정 중심지였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한 고대에는 애굽이나 유다 산지를 통해 북쪽으로 나아갈 수 있는 통로이기도 했다.
브엘세바는 이삭을 바치라는 사건 다음에 아브라함이 한동안 머물렀던 곳이고(창 22:19), 야곱이 하란으로 떠나기 전에 머물렀던 곳이며(창 28:10), 야곱이 요셉을 만나러 애굽으로 내려갈 때 하나님께 희생제사를 드렸던 곳이기도 하다(창 46:1). 이처럼 브엘세바는 족장들의 행적과 깊이 관련된 성읍이다.
여호수아가 가나안 땅을 분배할 때 이곳은 유다 지파에게 속했으나(수 15:28), 후에는 시므온 지파에게 돌아갔다(수 19:2). 사무엘의 노년에 이곳에서 그의 두 아들(요엘, 아비야)이 사사가 되었다(삼상 8:1-2). 남유다 출신이면서도 북이스엘에서 활동했던 아모스 선지자는 백성들에게 일찍이 족장들과 관계가 깊었던 브엘세바로 나아가지 말 것을 경고했다(암 5:5; 8:14). 아마도 그 당시에는 혼합종교의 중심지 가운데 하나였던 것으로 보인다. 히브리어 원문은 국경을 ‘건너’(pass over) 브엘세바를 찾지 말라고 되어 있다.
브엘세바와 ‘족장의 길’: 야곱은 에서를 피해 하란 땅으로 갈 때 브엘세바를 출발하여 헤브론, 벧엘, 세겜을 거쳐 벧산에 있는 대간선도로에 이르는 중앙 산지 길을 따라 갔다(창 28:10). 브엘세바에서 헤브론, 베들레헴, 예루살렘, 기브아, 라마, 미스바, 실로, 세겜에 이르는 길은 아브라함, 이삭, 야곱 등의 족장들과 깊은 관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흔히 ‘족장의 길’이라고도 부른다. 브엘세바에서 벧엘까지는 이틀 정도(약 96km 정도)의 거리이다.

나곤(Nacon)
기럇여아림과 예루살렘 사이에 있는 타작 마당의 주인 이름이다(삼하 6:6). 다른 곳에서는 나곤을 ‘기돈’(재앙이란 뜻)이라고 기록하고 있다(대상 13:9). 후에 이 별명이 붙여진 것 같다.
나곤의 타작마당에서 일어난 일: 예루살렘으로 향하는 법궤를 실은 수레가 나곤의 타작마당에 이르렀을 때 소들이 뛰므로 아비나답의 아들 웃사가 손으로 법궤를 붙들었다(삼하 6:3-6). 이 때문에 웃사는 하나님의 진노를 받아 죽게 되었다(삼하 6:7). 하나님의 궤는 레위인들이 어깨에 메어 옮겨야 하며 아무나 만져서는 안된다는 하나님의 명령을 어겼기 때문이었다(민 4:15). 그래서 그 후 다윗은 나곤의 타작마당을 ‘베레스웃사’라고 불렀다(삼하 6:8).



사무엘상 5장
1   블레셋 사람이 하나님의 궤를 빼앗아 가지고 에벤에셀에서부터 아스돗에 이르니라
2   블레셋 사람이 하나님의 궤를 가지고 다곤의 당에 들어가서 다곤의 곁에 두었더니
3   아스돗 사람이 이튿날 일찌기 일어나 본즉 다곤이 여호와의 궤 앞에서 엎드러져 그 얼굴이 땅에 닿았는지라 그들이 다곤을 일으켜 다시 그 자리에 세웠더니
4   그 이튿날 아침에 그들이 일찌기 일어나 본즉 다곤이 여호와의 궤 앞에서 엎드러져 얼굴이 땅에 닿았고 그 머리와 두 손목은 끊어져 문지방에 있고 다곤의 몸둥이만 남았더라
1 Samuel 5 [NASB]    
Now the Philistines took the ark of God and brought it from Ebenezer to Ashdod.
Then the Philistines took the ark of God and brought it to the house of Dagon and set it by Dagon.
When the Ashdodites arose early the next morning, behold, Dagon had fallen on his face to the ground before the ark of the LORD So they took Dagon and set him in his place again.
But when they arose early the next morning, behold, Dagon had fallen on his face to the ground before the ark of the LORD. And the head of Dagon and both the palms of his hands were cut off on the threshold; only the trunk of Dagon was left to him.

사무엘하 6장
6   저희가 나곤의 타작 마당에 이르러서는 소들이 뛰므로 웃사가 손을 들어 하나님의 궤를 붙들었더니
7   여호와 하나님이 웃사의 잘못함을 인하여 진노하사 저를 그곳에서 치시니 저가 거기 하나님의 궤 곁에서 죽으니라
2 Samuel 6 [NASB]
But when they came to the threshing floor of Nacon, Uzzah reached out toward the ark of God and took hold of it, for the oxen nearly upset it.
And the anger of the LORD burned against Uzzah, and God struck him down there for his irreverence; and he died there by the ark of God.



역대상 10장
사울왕이 죽다(삼상 31:1-13)
1   블레셋 사람과 이스라엘이 싸우더니 이스라엘 사람들이 블레셋 사람 앞에서 도망하다가 길보아산에서 죽임을 받고 엎드러지니라
2   블레셋 사람이 사울과 그 아들들을 추격하여 사울의 아들 요나단과 아비나답과 말기수아를 죽이고
3   사울을 맹렬히 치며 활 쏘는 자가 사울에게 따라 미치매 사울이 그 쏘는 자를 인하여 심히 군급하여
4   자기의 병기 가진 자에게 이르되 너는 칼을 빼어 나를 찌르라 저 할례 없는 자가 와서 나를 욕되게 할까 두려워하노라 그러나 그 병기 가진 자가 심히 두려워하여 즐겨 행치 아니하매 사울이 자기 칼을 취하고 그 위에 엎드러지니
5   병기 가진 자가 사울의 죽음을 보고 자기도 칼에 엎드러져 죽으니라
6   이와 같이 사울과 그 세 아들과 그 온 집이 함께 죽으니라
7   골짜기에 있는 모든 이스라엘 사람이 저희의 도망한 것과 사울과 그 아들들의 다 죽은 것을 보고 그 성읍들을 버리고 도망하매 블레셋 사람이 와서 거기 거하니라
8   이튿날에 블레셋 사람이 와서 죽임을 당한 자를 벗기다가 사울과 그 아들들이 길보아산에 엎드러졌음을 보고
9   곧 사울을 벗기고 그 머리와 갑옷을 취하고 사람을 블레셋 땅 사방에 보내어 모든 우상과 뭇 백성에게 광포하게 하고
10   사울의 갑옷을 그 신의 묘에 두고 그 머리를 다곤의 묘에 단지라
11   길르앗야베스 모든 사람이 블레셋 사람의 사울에게 행한 모든 일을 듣고
12   용사들이 다 일어나서 사울의 시체와 그 아들들의 시체를 취하여 야베스로 가져다가 그곳 상수리나무 아래 그 해골을 장사하고 칠일을 금식하였더라
13   사울의 죽은 것은 여호와께 범죄하였음이라 저가 여호와의 말씀을 지키지 아니하고 또 신접한 자에게 가르치기를 청하고
14   여호와께 묻지 아니하였으므로 여호와께서 저를 죽이시고 그 나라를 이새의 아들 다윗에게 돌리셨더라
1 Chronicles 10 [NASB]    
Now the Philistines fought against Israel; and the men of Israel fled before the Philistines and fell slain on Mount Gilboa.
The Philistines closely pursued Saul and his sons, and the Philistines struck down Jonathan, Abinadab and Malchi-shua, the sons of Saul.
The battle became heavy against Saul, and the archers overtook him; and he was wounded by the archers.
Then Saul said to his armor bearer, "Draw your sword and thrust me through with it, otherwise these uncircumcised will come and abuse me." But his armor bearer would not, for he was greatly afraid. Therefore Saul took his sword and fell on it.
When his armor bearer saw that Saul was dead, he likewise fell on his sword and died.
Thus Saul died with his three sons, and all those of his house died together.
When all the men of Israel who were in the valley saw that they had fled, and that Saul and his sons were dead, they forsook their cities and fled; and the Philistines came and lived in them.
It came about the next day, when the Philistines came to strip the slain, that they found Saul and his sons fallen on Mount Gilboa.
So they stripped him and took his head and his armor and sent messengers around the land of the Philistines to carry the good news to their idols and to the people.
They put his armor in the house of their gods and fastened his head in the house of Dagon.
When all Jabesh-gilead heard all that the Philistines had done to Saul,
all the valiant men arose and took away the body of Saul and the bodies of his sons and brought them to Jabesh, and they buried their bones under the oak in Jabesh, and fasted seven days.
So Saul died for his trespass which he committed against the LORD, because of the word of the LORD which he did not keep; and also because he asked counsel of a medium, making inquiry of it,
and did not inquire of the LORD. Therefore He killed him and turned the kingdom to David the son of Jesse.




에브라임(Ephraim)
인명: 요셉이 온의 제사장 보디베라의 딸 아스낫과 낳은 둘째 아들이다(창 41:50, 52). 야곱은 첫째 므낫세가 아닌 둘째 에브라임을 오른손으로 축복하였는데, 이것은 에브라임 자손들이 므낫세 자손들보다 더 흥왕할 것을 의미했다(창 48:20).
에브라임, 므낫세는 원래 야곱의 손자인데도 마치 야곱의 아들들인 것처럼 취급되었으며(창 48:5-6), 이 두 지파는 이스라엘 열두 지파에 포함될 뿐 아니라 특히 에브라임 지파는 이스라엘 역사 속에서 매우 주목받는 지파로 기록되었다(수 17:17; 21:21; 삼상 1:1).
솔로몬의 통치 시기에는 에브라임과 유다 지파 사이에 반목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난다(왕상 11:26 이하). 에브라임은 나중에 반란을 일으키기도 하였으나 곧 자신들의 특별한 지위를 회복하였고(렘 31:9), 또 모든 북방 지파들의 대표자로 기록되기도 했다(사 11:13; 호 5;5).
지명: 에브라임 산지에 있던 성읍으로, 압살롬이 암논을 죽였던 바알하솔에서 얼마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해 있다(삼하 13:23). 베다니에서 나사로를 살리신 예수님은 유대인들이 자신을 죽이려고 모의하는 것을 아시고, 제자들과 함께 베다니를 떠나 빈 들 가까운 곳인 에브라임으로 가셔서 머무시기도 했다(요 11:54). 에브라임 산지는 남북의 길이가 24km, 동서가 약 43km, 해발 600-900m의 산악 지역으로 남쪽이 북쪽보다 높다.
연 강우량은 500-700mm이고, 토양은 강석회암에서 부식된 좋은 토질(테라로사)이어서 계단식 경작을 통해 포도나 곡식을 재배할 수 있는 곳이다. 이 지역의 대표적인 와디(계절천)는 실로에서 시작하여 지중해쪽으로 흘러서 야르콘 강과 합쳐지는 와디 ‘실로’이다. 또한 동서의 험준한 골짜기 때문에 벧엘에서 실로 서쪽을 지나가는(삿 21:19) 산지 정상으로 난 길 외에는 통로가 불편하여 이스라엘 땅 중에서 가장 구석진 지역으로 알려졌다(삿 19:1).
에브라임 산지는 후에 오므리 왕이 사마리아 도성을 건설하고 수도를 삼은 후부터는 사마리아라고 불리게 되었다(사 7:9). 에브라임의 중요한 성읍으로는 실로, 벧엘, 미스바 등이 있었다.

에브라임 문(Ephraim Gate)
예루살렘 북쪽 성벽에 있는 문의 이름이다(왕하 14:13; 대하 25:23; 느 12:39).

에브라임 수풀(Forest of Ephraim)
요단 강 서편 예루살렘에서 가까운 곳으로 다윗과 압살롬이 싸웠던 곳이다(삼하 18:6).
압살롬을 따르던 이스라엘 무리는 다윗군에게 패하였는데 수풀 때문에 죽은 자가 칼에 죽은 자보다 더 많았다(삼하 18:7). 압살롬도 에브라임 숲에서 그 머리털이 상수리나무에 걸려 결국 요압에게 살해되고 말았다(삼하 18:9).

에브라임 지파의 영향력
초기부터 에브라임 지파는 이스라엘 백성들 사이에서 특권적이고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였다. 여호수아 시대와 사사 시대에 이스라엘 종교의 중심지는 실로였는데, 이 실로가 에브라임 지파의 땅 안에 있어서 에브라임 지파의 영향력은 더욱 커져 갔다(수 18:1; 22:12; 삿 18:31; 21:19; 삼상 1:3, 9, 24; 3:21).
눈의 아들 여호수아, 사사 드보라, 사무엘이 이 지파 출신이었고(민 13:8, 16; 삿 4:5; 삼상 1:1, 20), 북왕국 최초의 왕 여로보암이 에브라임 지파였다. 역대기, 이사야 및 기타 예언서에서 나오는 에브라임이라는 명칭은 보통 북왕국을 가리키는 것으로 쓰였다(대하 25:7; 호 4:17; 5:3; 13:9).

기브아 1(Gibea)
갈렙의 손자이다(대상 2:49).

기브아 2(Gibeah)
1. 유다 지파의 성읍이다(수 15:57). 헤브론 남쪽으로 여겨진다.
2. 베냐민의 성읍이다(삿 19:13-14). 라마에서 가까운 곳으로서 예루살렘의 북쪽 6km지점에 있다. 게바로도 불리며(삿 20:10) 베냐민의 기브아(삼상 13:2) 또는 베냐민 사람의 기브아(삼상 23:19), 사울의 기브아(삼상 11:4)와도 같은 곳으로 여겨진다. 기브아 사람들의 비행 때문에 그들뿐만 아니라 베냐민 지파 전체가 형벌을 받기도 했다(삿 19-20장).
또한 기브아는 사울이 왕이 될 소명을 받은 때의 주거지였으며(삼상 10:26) 계속해서 사울 왕국의 정치적인 수도로서의 역할을 했다(삼상 22:6).
3. 에브라임의 구릉에 있던 곳으로 비느하스에게 주어진 성읍이다(수 24:33). 아론의 아들인 대제사장 엘르아살이 이곳에 장사되었다.

기브아 사람(Gibeathite)
베냐민 성읍 기브아 출신자를 가리킨다. 다윗의 용사 중 아히에셀과 요아스의 아버지 스마야는 기브아 사람이었다(대상 12:3).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8 on: January 24, 2022, 08:05:09 PM »
 
перенос 1440 кгц
https://www.youtube.com/watch?v=byovl4pgU8U
 
Я признаю тот факт, что ваш бесполезный эксперимент продолжается уже восемь лет.

Offline color

  • Hero Member
  • *****
  • Posts: 2264
Re: Color's Kapanadze forum, FE builds circuits and comments
« Reply #2249 on: January 24, 2022, 08:17:39 PM »
현재 비트코인을 왜 팔아야 하는지 알려 줄께..
안타깝지만 현재 상황에서는 무조건 손실이 있어도 파는 게 정답이야..;; 현실을 알아야 해..지금 안팔면 정말 휴지 조각 된다.
이유는 아래에 써줄께..
1. 미국이 코로나 시절 이전부터 달러를 찍어낸 금액이 1경이 넘어.. 이 돈을 현재 금리 인상으로만으로 돈을 회수 할수도 없고..인플레이션만 더 올라가게 되는 구조지..
2. 미국이 달러를 찍어낸 돈을 어떻게 회수를 하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지만 항상 먼저 하는것은..... 주식,코인의 힘을 빼서 마이너스를 강제로 만들어 기관/개인 들의 계좌를 마이너스를 만들어 하늘로 그냥 날려 버리는 거야..
3.코인같은 경우에는 항상 탈 중앙화를 외쳤고, 그렇게 할거라 생각 했지만..그건 사실이 아닌거고.. 미국의 인플레이션 상승시 달러 회수를 더욱 빨리 할수 있는 수단을 한개더 만들어 논거지..(코인은 주식처럼 상한가/하한가 제한이 없어)
4.사람들은 현재 마이너스 계좌에 "존버" 를 한다고 하는데 ..그게 2~6개월 정도면 그냥 미친척 하고 기다리겠지만, 현재 상황은 최소 2년 정도는 계속 뺄거야..
5.물론 해외의 거대 투자 회사들은 그만큼 여유가 있기에 3~4년을 그냥 대기타겠지만, 일반인들은 그럴수 없는 구조야..
--그냥 지금 마이너스 라도 파는게 답이고..정말 여윳돈으로 5년 기다릴 자신 있으면 코인 현재값에서 30프로 떨어지면 담아라..
--원래는 전쟁이라는 이슈를 돈줄을 묶고 풀고를 했는데.. 모두다 알다시피..이제는 그런 시대는 지나갔자나..

---------------------

 ;D 8) ;D 8) ;D 8) ;D 8)

Lucy (2014) - Brain usage 70-80% - Cool/Epic Scenes [1080p]
https://www.youtube.com/watch?v=yUOLRdY10iA

Lucy (2014) - Brain usage 100% - Cool/Epic Scenes [1080p]
https://www.youtube.com/watch?v=NdLTEC6X3pk
 
김포점집 금화한테 물어보닝께 무던하게 쬐깐 기다리믄 떡상한다는디? ;D ;D ;D ;D ;D ;D 8)